Logger Script
319
상품목록
main thumb
안찌롱의레시피

집에서 푸짐한 전문점 짬뽕 만들기

유선생과 레시피를 찾아보며 , 몇번 만들어보며 시행착오를 거쳐 나름의 팁을 찾아
생각나는 식재료들과 괜찮겠다 싶은 조합으로 이거 저거 만들어 보는 편입니다.
집에서 자투리 채소와 좋은 해산물로 만드는
밖에서 사먹는것 같은 짬뽕만들기!
2인분 30분 이내 중급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옥수수면입니다. 흔히 양꼬치집이나 중국요리주점에서 온면을 시키면 나오는 면종류죠.
얇고 가늘지만 중면과 다른 식감이라 즐겨먹고 전골요리에도 사리처럼 첨가해서 먹는편이에요.
감칠맛과 향을 잡아줄 재료들
홍새우 말려서 간것,
표고버섯 말려서 간것 , 생강가루
잡채용 등심 한주먹정도
생강가루 소금 후추 맛술로 밑간을 하고 잠시 재워둡니다.
내맘대로 짬뽕재료
표고버섯.양송이.아욱.죽순.대파.양파.
다진마늘 다진청양고추.애호박.당근.
바지락살.홍새우살 돼지고기등심 잡채용 한줌
조미료
홍새우가루,생강가루,소금.후추.진간장. 치킨스톡.사골육수,고추가루.고추기름,굴소스 (냉장고에 남는야채들 넣으시면되요. 청경채있으면 청경채 넣고 브로콜리있으면 브로콜리넣고 -ㅁ-!)
일종의 냉장고 털이입니다. 그래도 명색이 짬뽕인데 해물 오징어 바지락정도는 넣어주시는게 좋아요.

바지락 ,새우살, 오징어 마늘과 청양고추 , 쑥 갓 과 야채들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놓습니다.

짬뽕을 위해서 산 재료가 아니라 그냥 냉장고 , 냉동실에 있는 재료 털어줍니다.

요때 한참 건새우넣고 아욱국에 꼿혀있었을때라 아욱을 넣으면 국물이 정말 시원하거든요.
요걸로 짬뽕 만들어보면 어떨까 해서 시작한 내맘대로 짬뽕이였습니다. 아욱은 찬물에 잎사귀를 바락바락 씻어줘야되요!!
토치도 준비합니다.( 불향을 담당)
고추기름에 파를 자글자글 , 파기름을 내줍니다.
원래 기존 짬뽕육수는 워낙 다양합니다만 , 기본적으로 치킨스톡을 많이 사용합니다.
그외에도 닭발이나 소뼈 , 돼지뼈, 가게마다 레시피가 틀리죠.
요런 사골 농축액이 단맛도 없고 해서 자주 애용하는편입니다.
치킨스톡도 메기껀 좀 양식의 맛? 이랄까요. 용량도 너무 크고 이금기 치킨 파우더가 국물요리할때
제입맛엔 잘맞더라구요.

짬뽕 기본육수 는 사골농축액과 치킨스톡(파우더)

팬을 충분히 달군다음 돼지고등심 간해놓은것을 넣고 달궈진 팬에 토치로 가장자리에 간장을 살짝씩 부어서 태우면서 웍질을 해줍니다.
집에서 약한 불로 불향을 내보려고 별짓을 다해봤는데 직화 해봤자, 불향보다는 탄맛이 더많이 납니다.

실제 중식을 만들때 와 마찬가지 방식으로 가장자리에 간장과 기름을 직화해서 웍질하며 향을 입혀줍니다.

해물과 야채 ,다진마늘, 청양고추 넣고 굴소스 한스푼 정도 넣고 후추 톡톡 뿌려주고 다시 토치로~ 가장자리에 양념묻은 부분과 기름을 직화한다는 기분으로 토치로 샥샥 붙여주며 웍질을 해줍니다.
토치로 위에서 직화하면 향도 덜하고 나중에 쓴맛 올라오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아욱과 청경채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주고 한소끔 볶아주고요.
(너무 과하게 토치를 사용하면 불향보단 탄맛이 나니 주의!)
청경채와 아욱을 먹기 좋은 크기로 손질해서 넣고 고추가루를 넣어서 한번 볶아줍니다.
고추가루를 첨부터 넣으니깐 직화할때 타더라구요. 아욱과 청경채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주고 한소끔 볶아주고요.
국물색이 어디서 많이 보던 색인데...
아무래도 사골육수가 들어가서 약간 뽀얀 국물색이 나왔네요.
온수 1.4리터 넣어주고 치킨파우더와
사골농축액2인분 을 넣어줬어요
옥수수면은 한시간정도 물에 담궈났다 , 2분정도 삶아서 찬물로 잘 행궈서 스댕 그릇에 놓습니다.
(개인적으로 면요리 먹을때 스댕그릇이 좋더라구요)
에 육수를 부어주고 쑥갓을 살포시 올려주면 완성!
제가 좋아하는 재료를 듬뿍넣었기때문에 제마음에 안들수가 없죠 ㅋㅋㅋㅋ
쑥갓을 올리니 매운탕느낌도 나고 좋더라구요.
여윽시 내맘대로 재료 넣은 보람이 있습니다 ㅋㅋ
원래 짬뽕먹을때 얇은면발을 선호하는데 , 옥수수면이 좋아하는 면발 굵기에요. 다만 일반면보다 빨리 퍼지니 냉큼 먹어야되요! 아주 깔끔하고 시원한 국물맛이 납니다.
매운해산물국수와 해물짬뽕이 믹스된듯한 오묘하지만 , 바지락,새우,오징어에
건새우가루까지 푸짐하게 들어가서 진한 해물맛이 납니다.
마지막은 남은 국물에 계란 하나 풀어서 밥말아서 마무으리!
마무리는 짬뽕밥으로~! 워낙 진한
해물짬뽕 국물이라 밥이랑도
잘어울리네요.
잘먹었습니다.
팁-주의사항
아욱을 넣어보니깐 일단 시원한 맛은 있지만
된장찌개에서 느꼈던 맛은 부재료들이 많아서 그런지 느껴지지 않았고
여러 야채가 들어가서 그런지 깔끔한 맛이 났어요.
해물도 듬뿍 넣었더니 국물도 시원해서 해장하는 기분이였구요~
토치를 잘활용해서 불향을 입혀주고
좋은 식재료를 사용해서 건강한맛으로
식구들에게 맛있게 먹일수있는 짬뽕만들기!!
그냥 집에 있고 평소에 즐겨먹는 식재료로 얼큰하고 맛있게 !!
밖에서 사먹는 짬뽕 부럽지 않습니다.

등록일 : 2020-10-26 수정일 : 2020-10-2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안찌롱의레시피

안녕하세요. 요리하는걸 좋아하는 안찌롱이에요~!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