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53
상품목록
main thumb
문성실

천연조미료로 만든 너무 쉬운 된장찌개

제가 쓰고 있는 몇가지 안되는 천연조미료와 그리고 그 천연조미료를 이용해서 만든 한국인의 정겨운 음식인 된장찌개를 올려볼까 해요. 사실 저는 종류도 넘 많은 천연조미료를 만들어서 사용하는 것을 선호하지 않아요. 욕심에 많이 이것저것 만들어 놓아도 결국 쓰는 것만 사용하게 되더라고요. 늘 나중에는 쓰다가 너무 오래되었다 싶어 버리기 일쑤, 가장 기본이 되면서도, 여러 음식에 두루 사용할 수 있는 그리고 급할 대 육수내는 것이 번거로워 약간은 걸쭉한 찌개 종류에 사용하면 편리한 천연조미료 2가지를 만들어 보도록 하려고요~ 제일 많이 쓰게되는 멸치가루와 그리고 새우가루를 만들어 보고 2가지 천연조미료를 이용한 진짜로 맛난 된장찌개를 끓여 볼게요.
3인분 30분 이내 초급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먼저 멸치가루 만들기 멸치는 중멸치도 좋고, 국물멸치도 좋고 머리와 안에 검은 똥을 따로 떼어 준비한다. 머리와 똥은 버려요.
아무것도 두르지 않은 팬에 몸통만 발라낸 멸치를 넣고 달달 1분 정도만 볶아줍니다. 이 과정에서 멸치의 축축함이 사라지고, 바삭하게 나중에 잘 갈릴 수 있도록 볶아질 거예요.. 귀찮아도 이 과정을 생략하지 마시고요.
역시 마른새우도 아무것도 두르지 않은 팬에 넣고 달달 1분 정도 타지 않게 바실바실하게 될 수 있도록 볶아주세요.
핸드블렌더 안에 바실바실 볶아놓은 멸치를 넣고 갈아줍니다. 볶은 새우 역시 핸드블렌더 안에 넣고 갈아줍니다.
먼저 감자와 호박, 양파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고, 두부도 함께 썰어서 준비합니다.
물 2컵+2분의 1컵에 집 된장 1, 시판된장 1을 풀어줍니다. 보통 저는 된장찌개를 끓일 때 멸치다시마 육수를 내서 만들었거든요. 급해서 미리 육수를 내놓지 않았을 경우 멸치가루와 새우가루를 이용해서 찌개를 끓이면 된답니다.
여기에 멸치가루 1, 새우가루 0.5를 넣습니다.
감자와 양파를 넣고 불에 올려서 감자가 3분의 2정도 다 익을 때까지 끓여줍니다.
중간에 위로 뜬 거품은 숟가락을 이용해서 말끔히 걷어 내고 미리 썰어 놓은 두부도 마저 넣어주고 송송 청양고추 1개를 썰어 넣고, 대파도 같이 송송 그리고 고춧가루 0.3도 같이 넣어주세요.
취향 따라서 팽이버섯이나 느타리버섯, 그리고 해감을 토한 바지락 등등을 같이 넣어 주셔도 좋아요. 저는 마침 사다 놓았던 애느타리버섯이 있어서 한줌 넣어 주었답니다. 그렇게 바글바글 재료의 맛이 충분히 우러 나도록 살짝 걸쭉하게 끓여주면 끝.
팁-주의사항
종이컵과 밥숟가락 계량입니다.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08-10-17 수정일 : 2015-10-2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66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