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1,462
상품목록
main thumb
밥혜봇

칼국수 끓이는법 :: 바지락 없으면 멸치칼국수

갑자기 비가 오거나 몸이 으슬으슬 떨려 따뜻한 국물이 먹고 싶은 날

냉동실이나 냉장실에 바지락이나 닭도 없고, 당장 먹고 싶은데 나가긴 귀찮을 때가 있죠?

그럴 땐 멸치와 다시마로 육수를 우려 끓이기만 해도 참 맛있는게 칼국수인데요.

잔치국수도 좋고, 수제비도 좋고, 우동도 좋고

멸치육수는 정말 만능이예요.

간단하게 휘리릭 칼국수 끓이는법 그리고 칼국수 양념장까지 알려드릴테니, 천천히 따라오세요 :D
2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먼저 냄비에 물을 2~3L 담고, 멸치 한줌과 다시마 2~3장을 넣고 끓여줍니다.
불은 중불로 약 15~20분 끓이면 되는데요.
파뿌리나 표고버섯 기둥등을 넣으면 칼국수 육수가 더욱 진해져요.
육수를 끓이는 동안 채소 손질을 합니다.
애호박이 있었다면 좋았을텐데, 냉장고에 감자와 양파밖에 없더라고요.
하지만 이것만 넣어도 충분히 맛있죠.
감자는 필러로 껍질을 벗기고 살짝 두툼하게 썰어 준비하고
양파도 살짝 두툼하게 채 썰어 준비합니다.
대파는 한대를 사용해서, 흰 부분은 칼국수에 넣고 파란 부분은 양념장에 넣을거예요.
멸치다시마 육수가 충분히 우러나면 재료를 건져내고, 국간장 한큰술과 참치액 반큰술을 넣어 간을 합니다.
그리고 준비한 채소를 넣고 5~8분간 끓여주세요.
생 칼국수 면을 사용해서 끓이는거라, 5분만 끓여주고 칼국수 면을 넣었습니다.
칼국수를 넣을 땐 밀가루를 좀 털어서 넣어야 국물이 많이 탁해지지 않아요!
잘 털어서 면을 넣고, 뭉치치 않게 젓가락으로 풀어주며 끓입니다.
초반에만 좀 저어주면 뒤엔 가끔만 저어도 괜찮아요.
중불로 약 7~8분, 칼국수 면에 따라 익을 정도로만 끓이면 칼국수 끓이는법 완성이예요.
재료가 아무것도 없어도 집에 멸치와 다시마는 있으니 후다닥 먹기 너무 좋죠?
면을 삶는 동안 분량의 재료를 넣고 양념장도 만들어 둡니다.
그대로도 간이 되긴 하지만, 자고로 국수는 양념장을 넣으면 맛이 더 좋아지잖아요!
양념장도 만들었다면 칼국수 면이 익었나 확인해보고, 그릇에 덜어 완성하면 됩니다.
멸치칼국수는 정말 간단해서 이런 날 점심메뉴로 후다닥 끓이기 참 좋아요.
오랜만에 멸치칼국수를 해먹었더니 정말 맛있더라구요.
멸치 비린내는 나지 않고 몸이 따끈따끈해지는 초간단 칼국수 끓이는법!
두툼하게 썰어 넣은 감자가 정말 맛있고, 양파도 달큰해서 기분이 좋아져요.
갓 담근 김장김치와 정말 잘 어울리고, 배추 겉절이와도 궁합이 좋죠.
추운 겨울 먹으면 더욱 맛있는 음식 중 하나인 칼국수!
바지락 칼국수나 닭칼국수도 맛있지만 멸치칼국수도 정말 맛있답니다 :D
팁-주의사항
TIP 넣어도, 빼도 좋아요.
양념장에는 들기름이 없다면 참기름을 사용하면 되고, 있는 재료로 보충하면 됩니다.
애호박을 칼국수에 넣으면 더 맛이 좋아요.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22-02-13 수정일 : 2022-02-1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밥혜봇

https://blog.naver.com/yuhyun1 블로그에 더 자세한 레시피가 있어요!

댓글 0
파일첨부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