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74
상품목록
main thumb
노란장미

시원하다~ 우거지국 - 딸에게# / 우거지국만드는법

아침 저녁으로 쌀쌀해지니

뜨끈한 국물이 생각난다지요~ㅎ

 우거지국

마른 새우를 넣어 더 시원하게 끓였어요~

시래기는 무청,배추잎을 말린 걸 삶은 거~

우거지는 생 배추잎을 삶은 거랍니다.







우거지국








 우거지국







마른새우 들어가 더 시원한 우거지국


우거지국 만드는법




우거지450g ,  멸치육수( 멸치30g, 다시마, 양파껍질, 파), 


된장 2큰술, 마른새우 1큰술, 마늘, 파,







배추겉절이 하려고 배추사서
배추겉잎 데쳐서 냉동실에 보관했던 배추우거지

한덩이씩 꺼내면 

아주 요긴하다지요~




 

숭숭 썰어서 준비~





 

파,마늘과 오늘은 시원함과 구수함을 담당할 마른새우 국내산 준비했어요~

새우의 양은 취향껏~

많이 넣으면 맛이 좋지만

비싸니 조금 넣어도 안 넣은 것보다는 아주 굿~







쌀뜨물에 멸치 넉넉히 넣고 다시마,양파껍질 넣고 끓인후

건져내고 된장풀고

우거지 넣고~
마른새우도 넣고 푹 끓으면

파,마늘로~

모자라는 간은 소금으로~


청양고추 넣어도 좋아요~

오늘은 그냥 시원한 맛으로 먹으려 패스~








구수한 된장과

배추의 시원함~

마른새우의 고소함이 더해져 맛나요~






배추로 끓인 거랑 시래기로 끓인 국은

맛에도 차이가 있답니다.





 

뜨끈한 국물 호불어 먹어보면

아~ 시~ 원합니다.

뜨거우면서 시원함

식도를 타고 내려가는 느낌을 느끼면서...

술꾼들은 술 먹을 때 요런걸 느끼겠지요?






더워 더워를 입에 달고 살더니

이젠 저녁엔 추워서 이불끌어당기네요~ㅎㅎ

안올것같던 가을이 벌써왔네요~

이러다 추워추워 하겠지요~






한그릇 먹으니

뱃속까지 뜨뜻한게 좋네요~





밥말아 김치 없이도 시원하네요~







우리집은 고추장을 나중에 풀어 먹는 걸 좋아한답니다.

국 다 끓었을 때 고추장 조금 넣어도 좋구요~

청양고추나, 고추가루 풀어도 좋답니다.






오늘저녁 배추우거지국 강추합니다.

등록일 : 2015-09-30 수정일 : 2015-09-30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