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33
상품목록
main thumb
노란장미

수제비 만드는법 - 딸에게# /시원한 멸치육수


집에서 만든 진한 멸치육수 국수 먹고싶다는 딸내미

 국물 내라니깐 신나서 국물 만드네요~

육수 내는 건 딸내미 담당

좋은 멸치 듬뿍 넣어요`

ㅎ 아빠가 코다리조림 포장해와서

다음날 저혼자 수제비로~

수제비가 당겨서 밀가루반죽 미리 만들어두었다죠~

수제비

수제비

수제비만드는법

밀가루 2컵, 소금 1/2t, 들기름 조금

호박, 양파, 당근

양념간장- 홍고추, 파,마늘, 간장,통깨,참기름

밀가루에 소금 ,들기름 넣고 살짝 섞은 후

물 한컵 넣고 대충 섞어요~

비닐에 담아서 냉장고에서 숙성~

최소 30분에서 1시간~

전 하루밤 냉장고에 두었답니다.

호박 반달로 썰고~

양파 너무 가늘지않게 채썰고~

당근 조금 채썰고~

감자를 넣어도 좋아요~

저도 감자 넣으려고 꺼내 놓고는 잊어버리고 안 넣었다죠~ㅋ

나이 들어 그런가 깜빡~

호박도 밀가루도 GI 높은데

감자 안 넣은 게 건강에 더 좋은거라며 구지 위안을...ㅋㅋㅋ

멸치 볶다가

무, 대파뿌리,양파껍질, 양파,다시마 넣고 끓이다

다시마는 먼저 건지고

푹 끓여서 진한 육수를 만들어요~

간은 집간장과 소금으로~

간장만 사용하면 국물이 너무 시커멓게 되니 소금을 같이 사용해요~

육수 만들어놓으면

찌개에 달걀찜에 사용할 곳이 많아요~

며칠둔 멸치육수는 맛없다는...

전 육수는 당일사용~

최소한 다음날까지 냉장보관~

채소 다 넣고 끓으면~

호박 너무 얇게 썰었으면

호박은 나중에 넣어야 뭉그러지지않아요~

잘 숙성된 반죽

꺼내서 손으로 몇번 더 주물러 주어요~

잘 숙성되어 손에도 안 달라붙고~

마치 아기 엉덩이처럼 보들보들~

혼자 수제비 반죽 띠어 넣느라

띠어넣는 사진은 없어요~

얇게 띠어 먹는 걸 좋아하지만

더우니 대충 대충~

마지막에 넣은 수제비가 잘 익게 끓여주어요~

양념간장

파,마늘,홍고추,다진마늘,통깨,참기름

바틋하게 만들어요~

우리집은 수제비 건져서 요 양념간장에 찍어먹어요~

국물 넉넉히 한그릇~

양념간장 곁들여요`

날 덥다고 국물 끓일 생각도 안했는데

땀뻘뻘 흘리고 만들었지만

오랜만에 수제비 먹으니 어찌나 좋던지요~

먼저 수제비 양념 간장에 콕 찍어 냠냠~

맛난 양념맛에 입이 즐거워요~

수제비 아주 얇게 호로록 하게

띠어 넣는거 좋아하는데

날 덥다고 대충~ㅋㅋ

그래도 맛나네요~

국물이~ 국물이~ 끝내줘요~

목에 넘어가면서 부터 시원~

에어컨키고 맛나게 먹었네요~ㅎ

딸내미가 만들어둔 멸치육수로

쉽게 뚝딱 만들어 먹은 수제비

다음엔 감자 수제비로~ㅎ

딸내미는 물국수 만들어줄께~

오늘 뭐해먹지? 든든집밥은

수제비입니다.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19-10-29 수정일 : 2019-10-2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요리 후기 1

톱늬 2019-12-22 13:34:32

감시해요^^ 밀가루 반죽 만들기 한 수 배우고 갑니다 :)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