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4,549
상품목록
main thumb
요리천재가현이

버섯 토마토 소스 곁들인 육우 라비올리

서양식에서 흔한 스테이크나 피자를 제외하고 육우를 색다르게 활용할 수 있는 서양식 음식이 무엇이 있을까 생각을 하던중 이탈리아 파스타 일종인 원형이나 사각형으로 자른 파스타 반죽 안에 치즈, 채소, 생선, 고기 등의 다양한 속재료를 채워 넣은 모양이 마치 작은 만두와 유사한 라비올리를 만들어봤습니다.

라비올리는 소스랑 같이 떠먹을 수 있는 숏파스타의 일종이며, 부드러운 식감을 가지고 있어 맛이 일품입니다. 토마토 소스를 활용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접하기 쉽게 만들었습니다. 너무 딱딱한 서양식 요리만 아닌 한식풍을 표현하기 위해 목이버섯, 팽이버섯, 느타리버섯을 활용하였고, 고기의 양념을 간장과 미림으로 하여 살짝의 감칠맛을 더 냈습니다. 다진 차돌박이와 크림치즈의 조합은 매우 좋고, 토마토소스와 곁들여 먹으니 맛이 더 배가 됬습니다.
2인분 30분 이내 중급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고기는 키친타월에 핏물을 제거하고 소금,후추로 간을 한다.
마늘, 양파는 다져준다.
느타리버섯, 팽이버섯, 목이버섯은 먹기 좋은 크기로 손질한다.
(속 재료) 백만송이버섯과 핏기를 제거한 고기를 다진다.
밀가루, 달걀, 올리보오일, 소금을 넣고 반죽을 한다.
반죽이 되면 일회용 봉지에 넣어 재료가 조리될 동안 숙성한다.
팬에 살짝 기름을 두르고 버섯과 백만송이 버섯을 볶는다.간장과 미림을 살짝 넣는다.
볶은 속재료는 살짝 식힌 뒤 크림치즈와 섞는다.
숙성된 반죽은 밀대로 얇게 핀다.
밀대로 핀 반죽은 적당한 크기로 잘라 속재료를 올린다.
반죽 - 속재료 - 반죽을 올려 덮은 뒤 공기를 빼 잘 붙인다.

끝에 물을 묻혀 잘 붙인다.

몰드로 찍어 모양을 낸다.
끓는 물에 라비올리를 삶아 떠오르면 건진다.
팬에 기름을 두른 뒤 다진 양파와 마늘을 볶고 버섯과 토마토소스를 넣어 끓인다. 우유(생크림)를 넣어 농도를 맞춘다.
건져낸 라비올리를 소스와 같이 버무린 뒤 파마산 가루를 올려 완성한다.
팁-주의사항
-라비올리 속재료에 기호에 맞게 각종 버섯, 채소를 고기와 볶아 넣어도 좋습니다.
-속재료에 각종 해산물과 크림치즈를 섞어 넣어도 좋습니다.
-라비올리는 반죽이 두꺼워서는 안되며 반죽이 떨어지지 않게 끝에 물을 묻혀 모양을 만듭니다.
-토마토소스는 한번 끓인 뒤 우유나 생크림을 넣어 더욱 맛있게 하고, 농도를 맞춥니다.

등록일 : 2018-12-16 수정일 : 2018-12-16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