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5
main thumb
터져볼래

청강문화산업대학교 육즙 팡팡 터져 '볼' 래

학교를 같이 다니던 행님과 육우를 어떻게하면 육즙이 안빠지고 한번에 느낄 수 있을까 고민 하다가 일식 중 규카츠를 모토로 하여 볼의 형태로 부재료와 육수를 추가하여 만든 음식이다.
2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주재료]
  • 토싯살 250g
  • 청경채 10g
  • 우엉 10g
  • 간장 1T
  • 굴소스 1T
  • 소금 1t
  • 빵가루 10g
  • 식용유 some
    [육수]
  • 소잡뼈 100g
  • 양파 1/2ea
  • 대파 3ea
  • 마늘 5ea
  • 1/4ea
    [소스]
  • 볶은 참깨 25g
  • 들깨 25g
  • 12g
  • 미숫가루 20g
  • 3ea
  • 두유 30cc
    [기타]
  • 유즈코쇼 some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소 잡뼈를 물에 담가 핏물과 기름기를 제가 한 후 찬물에 잡뼈와 양파 무 대파(뿌리까지) 마늘을 넣어 푹 끓여 육수만 뽑는다.

소잡뼈 100g 양파 1/2ea 대파 3ea 무 1/4ea 마늘 5ea

냄비,볼

끓을때까진 강불 끓으면 약불

뼈를 한번 구워주고 육수를 뽑으면 더 깊은 맛이 난다.

1.토싯살은 잘게 다지되 곱게는 말고 살짝 씹는 식감이 있을 정도로 잘게 잘라준다.
2.청경채와 우엉도 곱게 다진 후 소금에 절인다.
볼에 토싯살 청경채와 우엉은 물기를 제거 하고 간장 굴소스로 간을 하여 육수를 조금씩 부어 가며 밀대로 계속 치댄다.
3.무스정도의 농도가 되면 육수를 그만 넣고 볼의 형태로 만들어 빵가루를 겉면만 살짝 뭍힌다.
4. 180도 기름에 튀겨 빵가루만 색이 금색이면 그때 꺼내어 준다.

냄비,볼

치댈 때 한방향으로 치대야 분리가 안되고 잘 섞인다.

1. 밤은 삶아주고 삶은 밤과 두유 볶은 참깨 들깨 잣 미숫가루 육수를 믹서에 곱게 갈아주고 체에 거른다.
2. 냄비에 체에거를 소스와 육수를 부어가며 약불로 끓인후 체에 거른다.

믹서기,체,냄비

약불

약불로 끓일 때 밑이 눌러 붙을 수 있으니 저어가며 끓인다.

팁-주의사항
겉은 바삭하고 속은 육즙이 가득하게 만드는 것이 포인트이고 기름에 너무 오래 튀기지 않고 겉면만 색이 나면 바로 꺼내줘야 기름맛이 들난다. 일부로 간을 쎄게 하지 않아 소고기의 풍미를 느낄 수 있고 곁들인 소스는 가을 환절기에 좋은 깨와 잣을 사용하여 고소하고 담백함 맛을 느낄 수있다..

등록일 : 2018-10-27 수정일 : 2018-10-2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0
파일첨부
추천 레시피Recommend recipes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