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785
상품목록
main thumb
은하계맘

새우냉이전 부치는법 냉이 손질법

​이제 완연한 봄이 온것 같죠? 오후에는 확실히 포근하더라고요~ 이제 해도 길어져서 저녁 6시에도 밖이 환할 걸 보니 계절의 변화가 느껴지네요. 이런 초봄에는 봄나물요리로 반찬을 하면 넘 좋잖아요. 얼마전에 '나혼자산다' 보면서 박나래씨가 냉이전 부치는거보고 자극받아서 저도 냉이 사다가 겉바속촉 향긋한 냉이부침개를 부쳐먹었어요. 새우살까지 넣고 부쳤더니 탱글탱글 식감이 더해져서 더 맛있었던 것 같아요. 냉이요리 새우냉이전 부치는법 함께 보실까용?!
4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냉이 다듬기 손질하기 냉이는 땅에서 붙어자라니까 흙먼지가 많아서 깨끗하게 손질해야해요. 먼저 냉이를 물에 한번 헹궈주세요.
과도로 뿌리를 긁어서 잔뿌리와 껍질을 벗겨내고, 누렇게 변색된 잎파리도 떼어냅니다. 흐르는 물에 냉이를 흔들어서 헹궈주기를 2~3번 반복했어요. 물이 이렇게 처음에는 탁해요~ 맑은 물이 나올때까지 헹궈주세요. 냉이 손질법 다듬기가 어려운건 아닌데 손이 많이 가서 역시나 정성이 필요로 해요. 한식은 손맛이니까요~!
냉동새우살은 미리 실온에 꺼내서 해동합니다.
손질이 끝난 냉이는 먹기 좋게 작게 썰어요.
믹싱볼에 썰어둔 나물, 꼬리껍질 제거한 칵테일새우, 부침가루 1컵, 물 1컵, 얼음 3조각, 멸치액젓 2/3큰술 넣고 잘 섞어주었어요. 간은 멸치액젓으로 했더니 아주 깔끔하더라고요.
특이한 점은 얼음을 반죽에 넣는건데요. 이렇게 하면 부침개 반죽을 부쳤을때 더 바삭바삭해져요. 튀김하실때에도 이렇게 하면 더 바삭한 튀김을 드실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후라이팬을 중불로 예열하고 식용유 넉넉하게 두르고 반죽을 한큰술씩 올려서 냉이부침개를 부쳐줍니다. 새우와 홍고추는 고명 역할을 하기 때문에 반죽에 마구 섞는것보다 반죽이 반쯤 익은 후 그 위에 올리면 더 예뻐요.
반죽의 가장자리가 노릇하게 익어가면 뒤집은 후 뒤집개로 꾹꾹 눌러가면서 노릇하게 부쳐주어요. 냉이새우전을 작게도 부쳐보고~ 이렇게 파전처럼 크게도 부쳐보고~ 2가지 버젼으로 만들어봤어요.^^
초간장도 깔끔하게 찍어서 냉이전을 먹으니 더 맛있더라고요. 간장 2큰술, 식초 1큰술, 매실청 1큰술 섞어서 초간장을 만들었어요.

등록일 : 2021-03-13 수정일 : 2021-03-16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은하계맘

요리 블로거 10년차, 푸드인플루언서 은하계맘이예요~

댓글 0
파일첨부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