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586
상품목록
main thumb
오일리언니

캬소리가 절로나는 어묵탕 레시피 오뎅탕 끓이는법

부산토박이의 부산어묵으로 오뎅탕 맛있게 끓이는법
2인분 60분 이내 아무나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물2~3리터 정도에 육수재료를 넣고 센불로 끓인다.

※아이가 있는집이 아니라면 고추는 약간 넣어주는게 시원하고 좋다.

육수팩은 작은것은 2개정도, 큰것은 1개정도 넣어준다.

채소들은 큼직하게 썰어주는것이 국물이 깔끔하다.

(만약 시간이 없다면 약간 작게 썰어준다)

육수를 끓이는 동안 어묵탕에 넣을 꼬치를 만들어준다.
세로로 3등분으로 접어서 끼워줘야 옆구리가 터지지 않고 모양이 잘 유지된다.
어묵꼬치를 찍어먹을 간장도 미리 준비해둔다.
간장3:미림1:고춧가루0.5:물1 +참깨약간, 다진대파약간
육수가 끓고나서 5분정도 후에 육수팩은 건져낸다.

사용한 육수팩은 재료들이 잘게분쇄되어 있는거라서 금세 우러나는 편인데 만약 통멸치나 새우로 되어 있는 육수팩이라면 10분정도 끓이는게 좋다.

국물에 밑간을 해준다.
국간장1/진간장1/참치액1/미림(맛술)1/후추약간

분식집 어묵탕 레시피는 멸치다시다가 약간 들어가야하는데 이것도 개인입맛에 따라 가감하기!!

불을 중약불로 줄이고 30분동안 은근하게 끓여준다. 중간에 물이 너무 졸아들면 추가해준다.
30분후 양파와 대파가 흐물흐물해지면 불을 꺼준다.무를 제외한 나머지재료는 모두 건져낸다.
국물맛을 보고 싱겁다면 소금을 약간 넣어준다. 어묵을 넣지 않았는데도 이상태로도 엄청 맛있다.
집집마다 하나쯤 있는 스텐찜기를 냄비에 넣어준다. 이렇게 올리는건 예전에 자주가던 골뱅이탕 집에서 처음 본건데 엄청 편하다.

먹는중에도 무에서 맛있는 맛이 우러나온다

많이 익은 어묵은 이렇게 위에 살짝 얹어놨다가 먹으면 된다.
어묵을 넣고나면 가장 약한불로 끓지않게 유지한다.
가장 약한불로 육수가 끓지 않도록 하면서 익혀먹는다.
국물이 탁한 오뎅탕 스프랑은 비교할 수 없는 맑고 깊은맛의 육수!
건고추를 넣어서 약간 칼칼하면서 계속 떠먹게 된다.
크아~ 캬~ 소리가 자동으로 나오는 시원한 맛이다.
남은 육수를 냉장고에 넣어뒀다가 다음날 어묵을 또 잔뜩 사와서 한번 더 해먹었다.
팁-주의사항
어묵은 어육함량이 높은 제품을 선택합니다. 함량이 없는 제품은 어육이 적게 들었다는 뜻이에요. 어육함량이 낮을 수록 밀가루가 많이 들어가기때문에 탕으로 끓이면 맛이 없어요

등록일 : 2020-10-28 수정일 : 2020-10-2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오일리언니

맞벌이부부의 현실식단 레시피입니다^^

요리 후기 3

서영구리구리 2020-11-12 16:36:32

이건 지금 먹어야해요 두번 세번 먹어야합니다 따라하기 쉽고 맛 보장 가능 ㅋㅋㅋ 여태껏 인터넷 서치해서 따라한것보다 미묘하게 뭔가 더 맛잇어요 

혀뉘♡ 2020-12-14 16:26:43

전 꼬치어묵으로안하고 걍 마지막에 어묵을 넣어서 약불로 잠깐끓여줬는데요 육수가 넘넘 깔끔하고 맛있었어요 남친이 팔아도 될정도라며 ㅎㅎ 참치액이없어서 안넣고 소고기다시다 조금 넣었구요 건고추가없어서 청양고추반개넣고 잠시 끓였다 건져냈어요 맛있는 레시피 공유 넘감사해요 담에 또 해먹어야겠어요 

daisy07 2020-11-24 19:53:57

아이용으로 작게 만들어서 먹었는데 맛있어요~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