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00
main thumb
양싸

[달래강된장] 봄내음 가득한 달래강된장 만들기 - 양싸

고추먹고 맴맴~ 달래먹고 맴맴~

저는 달래 참 좋아해요. 생긴것도 넘 귀엽지 않아요?

식욕부진, 춘곤증 예방, 동맥경화 예방에 좋다네요.

생으로 무쳐먹고, 장아찌도 담궈먹고, 찌개에도 국에도 넣어 먹고, 부침개도 해먹는 내사랑 달래!

봄내음 폴폴 풍기는 달래강된장 만들어봤어요.
2인분 15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달래 (취향껏)
  • 대파 1대
  • 양파 1/2개
  • 애호박 1/3개
  • 청양고추 3개
  • 두부(작은두부) 1/2모
  • 국멸치 5마리
    [양념]
  • 된장 2T
  • 고추장 1T
  • 다진마늘 1T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달래, 애호박 1/3개, 양파 1/2개, 대파 1대, 두부(작은두부) 1/2개, 
청양고추 3개를 준비해주세요.
달래는 머리부분 껍질을 살짝 벗겨내고 흐르는 물에 뿌리부분까지 씻어
적당한 길이로 잘라주세요.
양파 1/2개와 대파 1대를 잘게 다져주세요. 청양고추 3개도 다져줍니다.
애호박도 잘게 다져주시고.
두부는 취향껏 잘라주세요.
어차피 섞을거라 예쁘게 자르지 않으셔도 됩니다.
이렇게 준비가 되었으면.
큰볼에 두부와 다진 양파와
잘게 썰은 호박, 다진마늘 1T,
고추장 1/2T, 된장 2T를 넣고
섞어주세요.
두부는 완전히 으깨셔도 됩니다.
그리고 저는 이렇게 사진으로 설명하느냐고 각각 나눠서 야채다듬기 같이 따로 해놨는데 처음부터 큰볼에 다진재료를 달래빼고 다 넣고
양념에 섞어주시는게 더 빠르게 만들 수 있어요.
작은 뚝배기에 물을 반정도 받으시고 국멸치 5마리를 넣고
팔팔 5~10분정도 끓여
멸치 육수를 만들어줍니다.
멸치육수가 만들어지면
아까 섞어놓은 야채와 양념장을 뚝배기에 넣고 잘 풀어 끓여줍니다.
보글 보글 끓으면 다진 파와 다진 청양고추를 넣어주세요.
처음부터 달래제외한
모든 재료를 섞어서 넣어주시면
더욱 편해요.^^
팔팔~
뚝배기에 강된장이 눌어붙지않게 가끔씩 저어주시는거 잊지마시고
숟가락으로 휘저었을때
되직하다싶고 물의 양도 자작해지면 마무리로 달래를 넣어주세요.
처음에 센불로 끓이시다가
양념과 야채넣으신 후
끓어오르면 중불에서 조리해주세요.
저는 뚝배기에 만들어서
식을때까지 약간 졸아드는 느낌이라..
달래도 강된장과 섞어줍니다.
끝!
설명은 장황하지만
엄청 간단합니다.
물의양은 뚝배기가 제께 계란찜용기 정도 크기거든요.
그 크기에 반만 넣으시면 딱!
이대로 밥에다 비벼먹어도
참 맛있겠죠?
알배추나 상추, 호박잎, 곰취나물..
아.. 생각하니 먹고싶어요..
요렇게 밥과 데친 곰취나 쌈채소, 호박잎 등을 준비하시고 드시면 또 별미죠.
곰취 데쳐서..
밥에 참기름 넣고 조물 해서 싸시면 밥이 흩어지지 않고 모양잡기 편해요.^^
저렇게 놓고 싸던가
아니면 밥만 싸서 달래 강된장을 따로 내어놔도 좋아요.
봄의 향기가 가득한
건강한 밥상입니다!!!!!
건강해집시다.^^

등록일 : 2016-04-0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