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카메라로 QR 찍고
핸드폰에서
레시피 보기

124,399
상품목록
main thumb
김성심김치요리1

매실액 만들기 - 매실청 만드는 법- 매실액 효능

매실은 대표적인 알칼리 식품으로 다른 과일과 비교가 안 될 정도로 그 효과나 성분이 풍부하여, 체질 개선 효과와 여름철 갈증 해소뿐만 아니라 살균과 항균작용을 도와 식중독을 예방하기 때문에 여름에 꼭 필요한 식품입니다. 매실액의 효능은 위장 장애와 소화불량을 다스리며, 해독 작용이 뛰어나 간 기능 회복에 좋으며, 체내 칼슘 흡수율을 높여주고, 빈혈과 변비에 좋답니다.
초급
재료Ingredients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매실액 만들기 1. 매실의 쓴맛을 방지하기 위해 이쑤시개로 꼭지를 딴 뒤 옅은 식초물에 담갔다 깨끗이 씻어 물기 없이 완전히 말려 준다. →물기가 남아 있으면 발효 과정에서 곰팡이가 생기는 등 안 좋은 영향을 끼치므로 물기를 완전히 제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매실청 만드는 법 매실은 6월, 망종(芒種)이 지난 매실 열매를 사용한다. 이 시기 이전의 매실로 매실액을 담그면 씨앗이 여물지 않았기 때문에 독성이 나올 수 있답니다.
매실액 만들기 2. 용기 바닥에 1~3㎝ 두께로 깔아 준다.
매실청 만드는 법 3. 손질한 매실을 용기에 70% 정도만 오게 담는다. 매실이 안 보일 정도로 설탕으로 덮어주고 밀봉한다. 직사광선이 들지 않고 통풍이 잘 되는 곳에 두고 발효시킨다.

매실 손질법 레시피

매실액 만들기 4. 일주일 지나서 윗부분이 설탕이 녹아서 매실이 보이기 시작하면 이삼일 간격으로 나무주걱 등으로 가라앉은 설탕과 매실을 골고루 섞어준다. 그래야 곰팡이 없이 완벽하게 매실액을 만들 수 있다. 서너 번 정도 같은 과정을 반복하면 된다.
매실의 발효 기간은 약 2개월이답니다. 보통 100일로 알고 있는데, 2개월이 넘어가면 매실 씨앗에서 독성 물질이 나오기 때문에 발효 기간은 2개월 이내로 해야 한답니다.
발효가 잘 된 것은 매실이 쪼글쪼글해지면서 위로 뜨게 됩니다. 그런 뒤, 다시 몇 개의 매실이 발효액을 먹으며 가라앉기 시작하는데, 바로 이때가 발효액을 거르는 시점입니다. 매실액이 다 되었을 때 용기 바닥의 설탕이 들어가지 않게 조심하면서 매실을 걸러 원액만 숙성용 병에 담으면 됩니다. 숙성은 6개월 이상 필요합니다. 숙성 장소는 바람이 잘 통하는 햇볕이 잘 들어오지 않는 곳에 둡니다. →매실이 완전히 쪼글쪼글해져서 씨앗에 달라붙어 있으면 발효가 잘 이루어진 것입니다. 발효가 덜 이루어져 매실 과육이 남아 있다면 씨앗과 분리시킨 뒤 된장이나 고추장에 버무려 먹을 수 있습니다.

등록일 : 2015-06-14 수정일 : 2015-06-1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김성심김치요리1

http://mesooo

댓글 4
파일첨부
탕후루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베이컨숙주볶음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푸딩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등갈비조림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비빔밥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오이김치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닭조림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두부전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참치스테이크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스콘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