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1,103
상품목록
main thumb
반이짝이

도라지나물볶음 만들기

명절에 빠질 수 없는 게 나물이죠.
제사에 빠지지 않고 올라가는 만큼
알아두면 유용한 레시피이기도 하고요.
고사리, 시금치, 무 등
다양한 종류가 있지만
그중에서도 특유의 쌉싸래한 향긋함이
매력적인 고사리나물은
볶음으로 깔끔하고 정갈하게 만든답니다.
아삭한 식감을 살려 무치는 것과는
또 다른 촉촉한 매력이 있는 맛이에요.
2인분 60분 이내 초급

동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깐 도라지를 준비했어요.
흙이 묻어 있는 건
껍질을 칼로 긁어 제거해 준 뒤
잘라 준비해 줍니다.

굵은 것은 칼로 갈라주어
먹기 좋게 손질하여 줍니다.

찬물에 20분 정도 담가주어요.
가볍게 체에 밭쳐 물기가 있는 상태로
굵은소금 1숟가락을 넣고
바락바락 문질러 씻어줍니다.
물에 담갔다 소금으로 문질러 씻어주면
쓴맛을 제거할 수 있어요.
물에 깨끗하게 헹군 뒤
물기를 체에 밭쳐 털어줍니다.
볶음을 만들 때
물을 넣어주어도 되지만
조금 더 감칠맛을 내어주기 위해
물 80ml에 다시마 조각을 넣고
우려줍니다.
냄비에 도라지를 넣고
참기름 1숟가락을 둘러주고
가볍게 볶아줍니다.
참기름 대신 들기름도 좋아요.
제사도라지나물은
하얗게 볶아 먹기도 하고,
국간장이나 마늘 간을 하지 않아요.
간은 소금으로 해주는데요.
소금 2/3 작은 술을 넣어줍니다.
설탕 약간도 넣어줍니다.

소금 간을 할 때
설탕을 약간 같이 넣어주면
특유의 쓴~맛을 잡아줄 수 있어요.

숨이 어느 정도 죽으면
다시마 우린 물을 넣어줍니다.

멸치 다시마 육수도 좋아요.
나물을 볶을 때 육수를 넣으면
감칠맛이 더 깊어요~

뚜껑을 덮고 수분을 담아
촉촉하게 볶아줍니다.
너무 무르지 않도록
중간에 뚜껑을 열어 뒤적여 준 뒤
먹기 좋게 익으면 마무리해요.
부족한 간은 소금으로 맞추어 줍니다.
촉촉한 정도로 수분이 있을 때
마무리해 주어야
불을 끄고도 내내 촉촉해요.
고명으로 쪽파와 통깨를 올려주고
예쁘게 담아내면 도라지볶음 완성이에요~
팁-주의사항
도라지나물볶음 만들 때
물에 담갔다 소금으로 문질러 씻어주면
쓴맛을 제거할 수 있어요.

등록일 : 2022-03-27 수정일 : 2022-03-2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반이짝이

반짝반짝 빛나는 레시피는 블로그에서도 함께하세요~! https://blog.naver.com/firehouse79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