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5,099
상품목록
main thumb
바겨사

참치마요덮밥 혼밥하는 한그릇음식

12월 31일이지만 오늘이 2018년의 마지막 날이라는 느낌이 별로 안 들어요. 짝꿍이는 회식이라고 타종 울리는 건 집에서 듣겠다고 하고 아이는 오늘 방학식하고 놀다가 들어와서 자기방에서 나오질 않아서 가보니 자네요. 어제 좀 덜먹었더니 오늘은 아침부터 허기가 져서 아침밥 먹고 삶아놓은 고구마 먹고 과자 먹고 보니 시간이 3시가 넘었더라고요. 더 늦으면 안될거 같아서 밥을 먹으려고 냉장고를 열어보니 음..... 마트를 갔어야 했나 봅니다. 우리집 냉장고는 맨날 텅 비어있는지... #참치캔 이 있어서 이걸로 #참치마요덮밥 을 해먹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포스팅하기로 #덮밥 은 혼자 먹는 #한그릇음식 으로 좋잖아요.
1인분 5분 이내 아무나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참치는 체망에 기름을 빼줬어요. (마요네즈도 들어갈거라서 기름을 안 빼면 엄청 느끼하겠죠?) 참치캔이 큰 거라서 절반만 가지고 참치마요덮밥을 하려고요.
기름 뺀 참치에 마요네즈와 소금, 후추를 넣고 섞어줍니다. 사진에 보이는 만큼 넣고 섞어보니 맛이 안 나서 저만큼을 더 넣었어요. 참치마요덮밥인데 마요맛이 안 나면 안 되잖아요. 너무 많이 넣어도 드실때 느끼해서 많이 못드시니 조절하세요. 어제 조금 먹었으니 오늘은 칼로리 높아도 된다며 스스로 위안을 삼으며 만들었답니다.
소스를 만들어주는데 간장 3T, 맛술 3T, 올리고당 1T를 팬에 넣고 부글부글 끓여서 살짝 날려줬어요. 짠맛을 좋아하신다면 드셔보시고 간장을 추가하세요. 이건 제 입맛에 맞게 한거니깐요. 혹시나 짜다! 하시면 물을 1~2T를 넣어주시면 되겠죠.
혼자 먹을 거라서 양파는 반개가 조금 안되는 양입니다. 양파가 조려지면서 단맛도 더 우러나겠죠? 근데 양이 너무 조금이라서....
달걀은 2개를 풀어서 팬에 기름을 두르고 스크램블을 만들어 두었습니다. 지단을 부쳐서 채 썰어서 올리면 깔끔해 보일듯해요. 다음에는 그렇게 해봐야겠어요.
밥 반공기를 넣고 준비한 재료를 하나씩 올려줬어요. 스크램블 둘러주고 양파간장조림 넣고 참치마요 섞은 거 조미김도 올려보고 마요네즈 뿌려주고 쪽파까지 두루두루 올려줬어요.
나름 양심(?)이 쪼끔은 있어서 마요네즈는 조금만....^^ 밥을 반공기만 넣었는데도 재료가 이것저것 들어가니 양이 많아졌어요. 참치마요덮밥 한그릇요리로 만들어봤습니다.

등록일 : 2019-01-01 수정일 : 2019-01-0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바겨사

바겨사입니다. https://in.naver.com/pmj9475

포토 리뷰 1
요리 후기 2

다시마마시쪙 2019-02-10 17:30:20

맛있게 잘 먹었어요!! 

석선정 2019-01-19 21:49:02

맛없지도않고맛있지도않네요 보통 이예요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