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982
main thumb
란이네놀자밥상

김장김치

저도 어제 김장을 했습니다 김장을 하고 나니 겨울준비를 다한것 같아 기분이 좋아요 여러분 들도 더 춥기전에 빨리 김장하세요
6인분 이상 2시간 이상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배추 35포기
  • 무우 20뿌리정도
  • 청갓 1단
  • 잔파 1단
  • 홍시 20개
    [양념]
  • 소금 15kg
  • 105리터
  • 멸치 60g
  • 다시마 30g
  • 배즙 35봉지
  • 양파즙 17봉지
  • 찹쌀 800g
  • 들깨가루 200g
  • 고추가루 매운거 1.5kg
  • 고추가루 순한거 1.5kg
  • 홍시 20개
  • 통 고추 간거 200g
  • 다진마늘 2.5kg
  • 생강 900g
  • 새우젓 3kg
  • 파 뿌리 20뿌리
  • 멸치액젓 3kg
  • 설탕(취향에따라) 조금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 잘다듬은 배추를 반으로 잘라 주고난후 반쪽에 위부분을 5cm정도 칼집을 내주세요 *그리고 용기에 물30리터 소금3키로를 넣고 소금을 잘녹여 준다 (10포기분량)녹인 소금물에 배추를 충분히 담그어 주고 용기나 저처럼 김장용비닐 봉지에 차곡차곡 담아주세요 *배추물에담그고>봉지에넣고>배추위부분에 소금1키로를 한줌식 뿌려주세요 (이렇게 끝까지 반복하면 됩니다 전 배추속에 소금을 넣지않고 배추를 소금물에 담그고 뿌리부분에많 소금을 뿌려줍니다 그렇게 하니 김치가 잘저려 지더라고요)
*이렇게 차곡차곡 담아두고 봉지마다 남은 소금물 5바가지씩 넣어주고 입구를 끈으로 묶어주세요*(이렇게 10시간을 그냥두세요 위에다 무거운 물건을 올려주세요 그러면 더잘저려 집니다)
*다시육수를 내주세요
멸치,다시마,파뿌리,배즙,양파즙,물4리터를 넣고 팔팔끓여 주세요 충분히 다시육수가 우려지면 건더기는 건저내고 그물에다 찹쌀이랑 들깨가루를 넣고 찹쌀을 푹끓이면 됩니다 (찹쌀 쌀이 있써도 푹싹으면 되니 걱정마세요)
*양념만들기비율은 위에 있습니다: (육수는 꼭하루 전에 만들어 식혀주세요)다시육수, 고추가루,통고추간거,새우젓,멸치액젓,홍시(홍씨는 씨앗은 빼고 믹스기에 갈면 됩니다)
10시간이 지나 배추가 잘저려 진것 같으면 3번에서 4번정도 씻어 주세요 그리고 소쿠리에 차곡차곡 쌓아놓고 물기를 빼주세요 무우,파,갓,청각은 깨끗이 씻어두세요 (***요기 까지가 김장 하루전에 준비해야 할것들 입니다
김장 아침에 해야할일;무우는 김치 사이에 넣을꺼라 전 좀크게 썰어 주었습니다 적당한 크기로 썰어 소금을 조금넣고 살짝 절이면 됩니다
*어제 저녁에 만들어 두었던 양념에 마늘,생강,통깨를 넣고 잘저어주세요 (간을 보시고 싱거우면 소금이나 설탕은 취향에 따라 넣어 주세요) 그리고 양념에 반을 나누어 설전에 먹을 김치에는 무우5를 채를썰고 *청각은 쫑쫑쫑 썰고 갓이랑 파는 3cm정도 썰어 놓은걸 넣고 나머지는 반은 그냥 두세요
속을 넣는 김치를 먼저 사이사이에 속을 넣고
배추를 겉잎만두고 속을 반을접어 겉잎으로 접은 배추속을 보기좋게 싸준다
절여둔 무우에 양념을 조금 버무리고
속넣은 배추는 이렇게 차곡차곡 담아두고 겉잎을 위에다 덮어 주세요
*속을 넣지 않은 김치는 설후에 먹을 꺼라 *김치한단
무우한단 이렇게 차곡차곡 담아주고 배추잎위에 *소금을 조금 올려주세요 속을넣지 않은 김치와 무우는 설지나면 시원하고 깔끔해요 *이렇게 양념을 하니 양념이 하나도 남지 않았습니다 *혹 배추포기가 크신분들은 양념을 조금 넉넉하게 하세요
팁-주의사항
고추가루 양념을 하루전에 하는 이유는 고추가루에 냄새를 확잡아주고 고추가루도 곱게 잘 풀리도록 하기 위함 입니다 취향에 따라 간을 보시고 설탕이나 소금을 좀넣어도 됩니다

등록일 : 2018-12-07 수정일 : 2018-12-1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란이네놀자밥상

요리를 좋아 하는 아주 평범한 사람입니다 만개에레시피를 만나 너무도 즐겁습니다 앞으로 맛난거 많이많이 올릴께요

요리 후기 1

순천이 2018-12-10 12:05:47

진짜 맛나보여욤 저두 몆번이나 담아는데 김치 담을땐 모르겠는데하구나면 허리가 왜이리아픈지 수고햇네여칭구님도 고생하셔어요 칭구님도 한장남은달력 알차고 행복하게보내세요 말씀을 너무이뻐고 좋게하셔정이갑니당 감사 

쉐프의 한마디2018-12-10 14:13:37

순천님도 수고하셨습니다 ^^정말 처음에는 그냥 깨끗하게 제가 손수만들어 먹고 싶어 시작하지만 중간에는 춥고 허리도 아프고 쫌 힘들지요 다끝나고 담그어진 김치를 보면 뿌듯하고요 그게 우리 모든 엄마들에 고생에서 나오는 가족에대한 사랑인것 같아요 순천님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행복하세요^.~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