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538
main thumb
송송이야

간단하지만 얼큰하고 시원한 우럭매운탕 황금레시피

봄이 올랑 말랑 하는거 같아요~ 바람은 차지만 햇볕이 넘 좋아서..

이런날은 미세먼지나 계절바뀜으로 감기 걸릴 수 있으니....

얼큰하고 시원한 우럭매운탕을 먹어줍니다.

이히히히 이건 진짜 소주 안주였는데.. 현실은 밥 반찬

이마트에서 장만한 우럭으로 간단하지만 얼큰하고 시원한 우럭매운탕 황금레시피 포스팅합니다.
3인분 15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우럭 1마리
  • 2손가락마디
  • 파채 2주먹
  • 호박 1손가락마디
  • 청양고추 1개
  • 500ml
  • 두부 1/2모
    [양념]
  • 고추장 1숟가락
  • 된장 1숟가락
  • 고추가루 2숟가락
  • 후추 2번톡톡
  • 다진마늘 1.5숟가락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냄비 또는 뚝배기에 물을 넣고
(쌀뜬물도 가능, 오히려 쌀든물이 비린맛을 잡아주는 장점이 있어요. )
물을 넣고 끓여줍니다.
그동안 우럭을 찬물 또는 쌀뜬물에 넣어 잡내를 잡아줍니다.
(생략가능)
두부, 애호박, 청양고추를 준비합니다.
(기호에 따라 버섯, 당근 등 추가 가능합니다.)
저는 우럭살이랑 같이 먹는데 이물감 없으라고 파채를 활용했어요.
끓는 물에 우럭을 넣고(등에 칼집을 좀 넣었어요.)
양념을 넣고
끓는 물에 풀어서 넣어 준 후에
파채와 두부, 애호박, 청양고추 등을 넣고,
뽀글뽀글 끓여주면
간단하지만 얼큰하고 시원한 우럭매운탕 황금레시피가 완성됩니다.
(끓고 있다보니 촬영에 수중기만 가득하네요;;)
팔팔 끌여 먹으면 됩니다.
(너무 많이 끓이면 우럭 살이 흐트러집니다.)
팁-주의사항
진짜 제가 끓였는데 넘 맛있어서 감탄사가 절로 나왔어요~
식당에서 먹는 매운탕 보다 더 맛있었던건 비밀이에요!
양념 있는거 조금 넣기만 하면 되니깐 맛있고 편했어요:)
저녁에 오빠야가 퇴근하고 맛있게 뚝딱 다 먹어줬어요:)
포스팅 하면서 배고픈 슬픈 현실;;;
빨리 꽃이 피는 봄이 오면 좋겠어요~
이상 간단하지만 얼큰하고 시원한 우럭매운탕 황금레시피를 포스팅합니다:)

등록일 : 2018-03-06 수정일 : 2018-03-0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송송이야

쉽고 간단하게 만드는 황금레시피를 포스팅합니다:)

댓글 2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