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498
상품목록
main thumb
Lime앤Thyme

김치 볶음밥도 특별하게 먹자고~ 주키니 컵 김치 볶음 밥

내가 먹는 것을 즐기지 않다 보니 무슨 음식이든 손님 대접용으로 만드는 것이 습관이 되었다. 맛 보다는 일단 그림이 나오는 방향으로 생각하고 그 다음에 맛의 조화와 맛있는가를 챙기곤 하니 진정한 음식 하는 자의 자세는 아닌지도 모르겠다.
자기 식사를 주로 자기가 해 먹는 아드님은 그런 날 닮았는지 쥬스나 탄산을 마실 때 조차 가장 예쁘고 가장 예민한 컵을 꺼내 든다. 사용이 불편하거나 잘 깨지는 조심스러운 아이라거나 하는 것에 상관이 없다. 그저 예쁘면 장땡이다. 새로 사다 놓은 예쁜 접시는 항상 그 분의 식탁에 올라 있곤 하다. 예쁜 커트러리를 알아 보는 안목도 대단해서 이 아이가 진정 미술을 한 녀석이 맞다 싶긴 하다.



좋아하지도 않으면서 싸고 활용도가 높다는 이유로 자주 사용하는 쥬키니를 컵처럼 파 내어 그 안에 간단하게 김치 볶음밥을 채워 넣어 보았다. 녹아 흘러 내리는 치즈는 언제나 진리이며 또한 김치 볶음밥과 모짜렐라의 조합은 안 먹어 본 사람은 말을 말기!

그리고 이쁘잖아~


2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김치 볶음 밥은 물기 없이 볶아 준비 한다.
적당한 높이로 자른 주키니는 속을 파 내고 소금&후추, 허브가루를 기호에 맞게 골고루 묻혀 준다.
오븐 팬에 팬닝한다.
예열 된 420도F 오븐에 7-8분 구워 준다.
구워 준 주키니 컵에 밥을 담고
그 위에 모짜렐라 치즈를 듬뿍 얹어 준다.
예열 된 400도F 오븐에 10분 구워 준다.

오븐

팁-주의사항
매운 게 좋다 좋다 하다 보니 오늘 김치 볶음 밥이 약간 짜게 되었어요.
그럴 때는 맛의 균형을 위해 주키니의 간을 좀 약하게 해 주면 좋을 것 같아요.
덩어리 모짜렐라를 잘라 했는데 슈레드를 쓰느게 더 먹음직 스럽게 치즈가 녹는 것 같아요.
주키니는 호박의 일종이예요. 여기선 애 호박 구하기가 쉽지 않아 주로 주키니를 많이 써요.
주키니 컵의 높이는 조금 더 높아도 좋을 것 같아요.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20-07-18 수정일 : 2020-09-2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Lime앤Thyme

리듬체조하다 생뚱맞게 요리하는 여자, 푸드 칼럼니스트 in Canada https://www.youtube.com/channel/UCy0NmtPgsPDPaREaxZF_Q6g

댓글 0
파일첨부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