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11,705
main thumb
명품식탁K

꼴뚜기튀김 :) 명품식탁K 볶음의신 건 꼴뚜기 튀김 & 황교익 맛간장

재료Ingredients

노릇노릇 바삭바삭 -
꼴뚜기튀김 !
건어물로 만든 튀김인데요, 씹을수록 고소한맛이 정말 최고 !

별도로 튀김옷을 두껍게 입히지 않아서 질리지 않고 자꾸만 들어가요.
꼴뚜기튀김 맛간장에 콕콕 찍어먹으면 완전 별미죠 !
꼴뚜기튀김만 있으면 그냥 사케 한병은 비울 것 같아요.

씹을수록 고소한 꼴뚜기튀김 만드는법 한번 살펴볼까요 ?

먼저 오늘 사용된 꼴뚜기는
명품식탁k 일명 볶음의 신 꼴뚜기 ~
볶음용 건 꼴뚜기를 불려서 튀김으로 만들어 보았답니다.

300g이 배송되어 왔는데요,
그중에서 반만 튀김으로 만들어보았죠 .

나머지는 볶음으로 만들어볼까 싶어요^^

배송받은 볶음의 신
건 꼴뚜기입니다.

먼저 물에 몇번 조물조물 씻어줬어요.
거품이 꽤 나더라구요.
염분도 어느정도 제거할 겸, 부들부들하게 만들겸 물에 담궈 살짝 불려주었어요.
한 30분 정도 불려주면 될 것 같아요.

30분 뒤에 체에 받쳐 물기를 대충 툴툴 털어 볼에 담아주시구요.

자세히 보시면 어느정도 물에 불려진 꼴뚜기..
제법 생물 꼴뚜기 같아보이지 않나요 ?

이대로 하나 집어먹어봤는데요, 완전 보들보들 한 것이 이대로도 몇개 그냥 집어먹었어요..ㅋ

후추를 솔솔 뿌려주세요.
저는 후추를 꽤 좋아하는 편이라 *_*

혹시 튀김가루나 부침가루를 사용하시는 경우에는 후추를 뿌려주시고
밀가루를 사용하시는 경우에는 허브솔트를 살짝 뿌려주셔도 좋을 것 같아요.

집에 튀김가루는 없었고..
저는 부침가루를 2~3큰술 정도 넣어 주었어요.

적당히 밀가루 옷을 입히고 실온에 두었더니
꼴뚜기에서 물기가 스며져나와 밀가루 옷이 촉촉해졌어요.
가루가 너무 떨어지면 기름이 넘 지져분해지더라구요.

이때 주의 할점은 꼴뚜기안에 있는 물기가 반죽으로 충분히 스며나오지 않으면 튀길때 위험해요!
만약 무서우시다면 미리 물기를 키친타올로 꼭꼭 제거해주시고,
튀김옷을 입히시면서 물1큰술 정도로 옷이벗겨지지 않을 정도로 만들어주시면 된답니다.

높은 온도에서 꼴뚜기 한마리 투척해서
기름이 뽀글뽀글 잘 튀겨지면 나머지 꼴뚜기들 투척 !!

간만에 튀김했는데,
꼴뚜기튀김 냄새가 끝내줘요 !!

생물오징어 튀김보다 훨씬 꼬숩한 냄새가 진동을 하네요.

튀김옷이 노릇노릇해질 정도로만 튀겨주시면 된답니다.
바삭한 식감을 좋아하시면 1번 튀기시고 식히신 뒤 한번 더 튀겨주시면 완전 바삭바삭 -

보이시나요 ?
꼴뚜기튀김 바삭한게 완전 맛있어요.

울 남친님도 먹어보더니 완전 별미라고 난리네요.

건어물 잘못사면 비려서 조리하기도 힘든데, 명품식탁k 볶음의신 꼴뚜기 요거 정말 보드랍고 비린내도 조리하면 거의 없네요.

생각보다 금새 만들어진 꼴뚜기튀김 입니다.
만들면서 하나씩 집어먹는 재미가 꽤 쏠쏠하다는거 ~ ^^;;;

이제 간장을 만들거예요.
청양고추 얇게 썰어 넣구요 ~~

황교익 웰빙맛장
자연담은요리소스 맛간장을 넣어줘요.

사실 이대로만 먹어도 맛있지만,
여기에 취향에 따라 레몬즙 1티스푼 넣어주시면 상큼한 맛이 더해져서 더 맛있게 즐기실 수 있어요.

노릇노릇 꼴뚜기 튀김 보고 있으니까
왠지 제가 잔인하게 느껴지기도하고..ㅋㅋㅋ 귀엽기도 하고 그러네요^^;;

괜시리 술한잔 생각나는 메뉴네요.
추운 겨울에는 따뜻한 사케에 레몬즙 넣고 한잔 해주면 진짜 좋은데 말이죠..^^



비가 오는 날에 더욱 어울릴 것 같은 꼴뚜기 튀김이예요.
하나씩 집어먹다 보면.. 어느새 바닥을 드러낸다는...

저는 마요네즈에 청양고추 넣고
레몬즙 아주 약간 넣어 찍어먹는것도 맛있더라구요.
아이들은 아마도 고추 빼고 마요네즈+레몬즙 넣어 찍어먹으면 좋아하지 않을까 싶어요.

맛간장은 각종과일을 넣어 숙성시켜 만들어서 그런지
짜지 않고 풍미가 좋아요.

샐러드 드레싱으로 활용해도 좋고,
그냥 튀김소스나 회를 찍어먹어도 좋지요.

오늘은 꼴뚜기튀김 콕콕 찍어서 먹는 날 ~~ ^^

꼴뚜기 한마리씩 집어먹는데..
진짜 넘 귀여운거에요..

이 귀여운 걸.. 마구마구 씹고 있는 제자신이 한편으론 살짝 무섭기도 했어요..ㅋ

명품식탁K  볶음의신 시리즈는 제가 직접 먹어봤는데 전부 별미더라구요.
세멸치는 꽈리고추와 볶아먹거나 볶음밥으로 한끼 뚝딱 해도 좋구요.
꼴뚜기도 이렇게 튀김으로 즐겨도 별미지만 간장조림으로 만들어 먹어도 참 매력돋아요.
물론 고추장 양념 좋아하시면 고추장 양념으로 무쳐도 좋구요^^

입맛이 제각각 다르고,
어렸을때 해주시던 어머님의 손맛이 다 다르니 취향따라 양념을 선택해서 조리해드시면 좋죠.

그런데, 황교익 맛간장은 진짜 어떤 양념에도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너무 간이 쎄지도 않아서 딱 좋더라구요.
예전에 여기에 부추랑 청양고추 넣고 양념장 만들어서 간 적이있었는데..
울 동네분들이 이 간장 너무 맛있다며 어디서 났냐고 여쭤보신 적도 있었어요.

연령대가 높으신 어르신들 입맛에도 잘 맞고,
어린이 입맛에도 잘 맞고^^  개인적으로 완전 완소하는 요리아이템 이랍니다.

                   

등록일 : 2016-04-28 수정일 : 2016-04-2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포토 리뷰 1
요리 후기 2

랑이소녀 2019-04-15 22:17:05

우리집 냉장고 애물단지 건꼴뚜기(꼴뚜기는 조림밖에 몰라서 ㅎ) 덕분에 맛있게 처분했습니다 

♡포푸♡ 2016-04-28 22:03:28

진짜 별미네요~~~~ 조려먹는것만알았는데 맛있어요^^ 

댓글 0
파일첨부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