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09
main thumb
예은예슬맘

아이 반찬, 호로록, 바지락칼국수 끓이기, 유아 반찬, 바지락 요리, 국물요리

아이 반찬, 바지락칼국수 끓이기, 유아 반찬. 바지락 요리입니다. 얼마 전 바지락칼국수를 먹고 왔는데, 꼬맹이들이 아쉬워했던 표정과, 너무 잘 먹었었어요. 그래서 바지락 600g 한봉 주문해서 칼국수 끓여줬더니 너무 잘 먹었습니다. 이제 날씨가 쌀쌀해지니 해산물의 계절이라 해도 될 만큼 해산물도 맛이 올랐어요. 바지락칼국수 아이들이 너무 잘 먹었고, 저는 여기에다가 칼칼하게 청양 고추 하나 넣어서 먹었습니다. 그리고 국수는 바지락 국에 삶지 않고 따로 삶아줍니다. 칼국수를 육수에 같이 삶게 되면 뭔가 모르게 걸쭉해지고 텁텁해지는 맛이 싫더라고요. 깔끔한 맛을 느끼고 싶어서 냄비 하나에 칼국수는 따로 삶았습니다. 황태채는 끓으면서 건졌고 은화고 버섯은 밑둥은 끓은후 제거하고, 버섯은 잘라서 고명으로 이용하였습니다.
2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칼국수 건면 80g
  • 바지락 600g 1봉
  • 미향 2T
  • 1L
  • 황태채 1줌
  • 은화고 버섯(표고버섯) 2개
  • 마른 다시마 1장
  • 국간장 3T
  • 간 마늘 0.5T
  • 소금 0.5T
  • 양파 큰 것 1/2개(60g)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바지락은 따로 해감하지 않았어요. 바지락은 후르는 물에 한 줌씩 양손으로 비벼서 3~4번 씻어 줍니다. 씻은 후 깨끗해진 바지락은 미향 2T를 뿌려둡니다.
황태째, 황태머리도 괜찮아요. 양파 1/2개는 채 썰고, 마른 다시마, 표고 또는 은화고 버섯 2개, 물 1L, 국간장 3T, 간 마늘 0.5T를 넣어고 끓여줍니다.
물을 끓기 시작하면, 냄비에 물을 하나 더 받아서 칼국수를 끓입니다. 보통 라면 보다 3~4분 더 끓였습니다. 칼국수는 면이 두꺼우니, 중 불에서 10분 정도 끓이고, 물에 한번 헹구어주면, 질퍽거림이 없어집니다
육수가 끓기 시작하면, 바지락을 넣고 중 불 이상에서 바지락이 익을 때까지 끓입니다. 이때, 생기는 거품은 제거합니다. 끓고 나면, 깔끔한 끝 맛을 위해서 소금을 0.5T 넣어 줍니다.

등록일 : 2018-09-18 수정일 : 2018-09-1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예은예슬맘

예은예슬맘입니다.다된다에어프라이어최강레시피저자입니다https://m.blog.naver.com/okybali123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