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799
main thumb
히로

간단한 집밥 백선생 레시피 잔치국수 만들기

육수 맛이 참 중요한 잔치국수인데 집밥 백선생 레시피는 육수가 초간단. 멸치도 다시마도 다 필요 없는 그런 육수. 술 한 잔 한 아들 위한 야식 잔치국수 만들기.
1인분 1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소면
  • 호박
  • 당근
  • 양파
  • 국간장
  • 집간장
  • 계란
  • 참기름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잔치국수 육수 만들 야채들은 먹기 좋게 썰어서 준비합니다. 집밥 백선생 레시피는 표고버섯이 들어가는데 생표고 버섯은 물론이고 급하게 불려서 사용해야 할 말린 표고는 어딨는지 못 찾아서 포기하고 당근으로 대신했어요. 뭐 비주얼은 표고보다 당근이라며
육수 만들기 위한 계란도 하나 톡 깨뜨려서 잘 풀어놓고요. 송송 썰어놓은 쪽파는 고명으로 사용할 거예요. 쪽파는 넣어도 좋고 안 넣어도 좋고
끓는 물에 집간장과 국간장을 1:1 비율로 넣고 부르르 끓기 시작하면 준비해놓은 야채들 투하합니다.
다시 부르르 끓어오르면 풀어놓은 계란 투하. 잔치국수 육수 만들기 끝. 그런데. 잔치국수 만들기 할 때는 육수와 국수를 같은 시간에 만들어야 한다는 것. 약간의 요령이 필요하죠. 하지만 힘들다면 뭐 하나씩 하나씩 만들면 되는 거고요. 잔치국수 육수 만들었으니 이제 국수 삶아야죠.
오백 원짜리 동전 사이즈만큼이 1인분이라고 하죠. 저는 그보다 조금 더했어요. 저도 쵸큼 먹으려고. 야식 끊은지 좀 되었는데 이렇게 무너지다니.
끓어오르면 찬물을 끼얹고 다시 끓어오르면 찬물을 끼얹고 그렇게 해야 촬깃한 국수를 삶을 수 있다기에
삶아진 국수는 찬물에 쓱쓱 국수끼리 비벼가며 씻어서 물기를 빼주고요.
그릇에 담아 육수를 부어주면 집밥 백선생 잔치국수 만들기 끝. 간단하죠? 육수 붓기 전에 참기름을 몇 방울 떨어뜨려줬더니 더 맛있었어요. 고춧가루도 풀면 알큰할 텐데 아들이 싫다긔. 자극적으로 입에 쫙쫙 붙는 잔치국수라기보다는 부담 없이 슴슴하고 부드러운 그런 맛의 잔치국수가 완성되더라고요. 무엇보다 육수가 간단하고 뚝딱 만들 수 있어서 참 고마운 레시피였어요.

등록일 : 2016-02-19 수정일 : 2016-02-22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1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