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카메라로 QR 찍고
핸드폰에서
레시피 보기

1,710
상품목록
main thumb
너나코

[탕평채] 황금레시피/함께 만들어 보실래요!

여러 가지 레시피로 만든 탕평채 요리를 먹어 보고 저희
가족들의 입맛을 고려해 저만의 레시피로 탕평채를
만들어 보았어요. 오이를 얇고 길게 잘라 볶아서 활용 해
보았답니다. 흔하지 않으면서도 간단한 레시피로 저와
함께 만들어 보지 않으실래요 :D
3인분 20분 이내 중급
재료Ingredients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사진을 올려 놓고보니 그럴싸해 보이는데 이웃님들은 어때 보이시나요 ~
이 레시피는 시중에 없는 레시피로 저희 가족들의 식성에 맞춰 만들어 즐겨 먹는
레시피인데 방출하는 것이니 같이 만들
어서 드셔 보시고 맛을 평가 해 주시면
감사하겠어요 : )
청포묵 400g 1 개, 오이 2 개, 당근 반개,
표고버섯 2개 등
이제 이 재료들을 손질해 볼 건데요.
표고버섯과 당근은 곱게 채 썰어 주시면
되구요. 이제 이 재료들을 팬에 볶아 볼 건데요. 표고버섯은 소금 한 꼬집 과
마늘 다진 것을 약간 넣고 중불에서
팬을 올려놓고 올리브유를 살짝만
둘러서 볶아 줄 거예요. 포도씨유, 그 외의 식용유 아무거나 무방하고요. (올리브유는 발연점이 낮아 볶을 때 사용을 잘 안 하시는데 튀기는 것 아니면 중불에 잠시 볶는 건 무방하답니다.) 다 볶아지면 마지막에 참기름을 살짝만 뿌려 버무려 주세요. 당근도 표고버섯과 동일한 방법으로 볶아 준비해 두시면
된답니다.
오이는 채칼을 이용해 길게 포를 뜨듯 잘라주세요. 오이는 소금 1/2 T 스푼을
넣고 버무려 10 분간 재워서 물기를
손으로 꼭 짜서 준비해 두세요.
오이는 이미 간이 되어 있으니 다진
마늘만 약간 넣어 볶아 주시고 마지막에 참기름 살짝 첨가해 주시면 된답니다.
계란은 흰자와 노른자를 따로 분리해서
소금으로 살짝 간을 해 지단을 부쳐
주세요.
지단은 5cm가량의 길이로 채썰어
주시면 되고요.
이렇게 당근, 지단, 표고버섯이 다 준비되었네요~
냉장고에 넣어 둔 청포묵을 꺼내면 굳어 있잖아요. 그래서 색도 불투명하고요.
청포묵은 끓는 물에 데치는 방법도
있지만 저는 전자레인지에 넣고 5분간 데울 건데요. 데울 땐 꼭 뚜껑을 덮어
주세요. (안 덮으면 아랫부분은 덜 데워졌는데 위에 부분은 타려고 하거든요.
간단하게 말하자면 골고루 잘 데워지게 하려고 하는 거예요:)
불투명하던 묵이 이렇게 투명한 상태가
되면 제대로 데워진 거예요~
저는 이 조미김으로 사용 할건데요.
이 조미김을 다 쓸 거예요.
김을 봉지에 그대로 넣은 상태에서
마구 비벼 부숴 주세요.
준비 해둔 청포묵에다 소금 한 꼬집,
참기름, 조미김 가루를 넣고 버무려
주세요.
볶아 준비해둔 오이를 그릇 중간에는
비워둔 채로 깔아주고 중간 비워둔
자리에 버무린 청포묵을 올려 주세요.
마지막으로 준비해둔 고명 올려 주시면
탕평채가 완성이 되었네요:D
보통 소고기나 미나리 재료 등을 많이
사용하는데 저는 이 재료들의 조합이
좋더라고요. 가족들의 반응도 좋고요.
청포묵과 야채가 한데 어우러지고 오이의 아삭이고 상큼함이 더해져 참 기분을 좋게 하는 맛이에요 ~
식초를 사용해 약간 새콤하게 소스를
많이 이용하는데 저희 집에서는 이렇게 자주 해 먹는답니다. 앞에서 무슨 특별한 방법이 있는 줄 알았는데 별거 없죠 ~
맞아요. 별거 없이 간단한 레시피예요!
그게 너나코의 비법이랍니다.
이웃님들 다 잘 알고 계시는 탕평채에
대한 유래에 대해서 간단하게 얘기를
나눠 볼게요. 탕평채는 다들 아시다
시피 조선시대 영조 때 탕평책의 경륜을 펴는 자리에서 청포묵 와 채소와 고기를 섞어서 무친 음식이 나와서 탕평채라고 불리게 되었다죠. 영조는 뿌리 깊게
대립되던 당파 싸움을 탕평책으로 다스리려는 정치를 하게 되는데 제가 위에서
준비한 재료와는 다소 차이는 있긴
하지만 청포묵 과 갖은 채료를 섞어
먹으며 탕평채처럼 서로한테 어우러져 화합하며 함께 잘 살아 보자는 의미가
담긴 음식인데 오늘날에도 한식 상차림에서 빠지지 않는 대표주자로 활약하고 있는 보기도 좋고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은 훌륭한 음식이죠!
팁-주의사항
이 요리는 별다른 팁이 없어도 레시피 따라 쉽게 만들 수 있답니다.
단지 야채를 볶을 때 불세기를 너무 세게 하시지 마시고 중불에서
천천히 익혀 주시는 것만 주의 하면 될 것 같아요.

등록일 : 2021-06-09 수정일 : 2021-07-06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0
파일첨부
해물찜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짜글이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동파육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새송이버섯조림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소스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감자채볶음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된장찌개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소고기국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진미채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초코칩쿠키 맛보장 레시피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