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3,960
상품목록
main thumb
팬이맘

자몽청과 라즈베리청~ 여름철 음료 자몽에이드 만들기!

더워도 너무 덥네요.
이렇게 더우면~ 음~
진짜 7월 8월엔 더 더울 텐데요.
더위 이기는 방법.
시원한 여름철 음료 이렇게 마시면 좋겠더라고요.
시기를 놓치지 않고 찾아온 라즈베리(산딸기) 청과
쌉싸름한 맛과 달콤함 그리고 새콤한 맛이 일품인 자몽청.
참 매력적인 과일들이지요.
너무 써서 어찌 먹을 줄 몰라 기피하기도 하는데요.
이렇게 쓴 자몽으로 에이드를 만들어 먹어본다면
자몽에 대한 생각이 확 달라질 거예요.
여름철 음료 자몽에이드까지.

6인분 이상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준비물]
  • 유리병 4개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먼저 유리병 소독을 하는데요.
원래는 잠길 정도로 큰 냄비를 꺼내야 하는데
조금 귀챠니즘이 발동해서
걍 이렇게 냄비에 물 붓고 세워뒀어요.
병은 찬물에 담가서 불에 올리고
물이 끓면 꺼내면 된답니다.
병이 소독 되는 동안에
자몽을 베이킹소다에 넣고
물에 담가서 소독을 했어요.
20분 뒀어요.
세 개는 껍질을 벗겨서 만들 거고요.
하나는 껍질째 만들거랍니다.
라즈베리(산딸기)가 한창 수확중인가봐요.
마트에 갈 때마다 보이는데요.
걍 들어올 수 있어야지요.
한 박스 들고 왔어요.
라즈베리 상한 것 있나 살펴보고요.
무른 것이 보여서 한 두개 건져냈어요.
식촛물에 5분 정도 담가서 소독을 했어요.
너무 오래두면 라즈베리가 물러진답니다,
그사이 병이 소독 되어서
고무장갑끼고 집게로 꺼냈어요.
마구 뜨겁다는요.
조심조심.
꺼낸 후
병을 조심스레 털어주면
병 속에 물방울이 튕겨져 나온답니다.
그런 후 바로 세워서
자연건조하는데요.
저는 10분 정도 두니깐
병이 아주 뽀송뽀송 해지더라고요.
물방울 닦으려고 애쓰지 않아도
병이 잘 마르니깐 걱정은 안 해도 될것 같아요.
라즈베리를 살살 씻어 건진 후
키친타올로 물기를 제거하고요.
푹푹 누르지 않고 살살 달래면서 닦아냈어요.
라즈베리 양이 500g이라
동량으로다 500g 설탕도 담아뒀어요.
물기가 싹가신 라즈베리(산딸기)
볼에 담고요.설탕 뿌려서 살살 섞어뒀어요.
금새 수분이랑 뒤엉켜서리
촉촉해졌어요.
랩에 싸서 살포시 밀봉했어요.
뚜껑 덮고
리본으로 예쁘게 묶어서 마무리~
베이킹소다에 담가두었던
자몽을 깨끗하게 문질러 씻은 후 건지고요.
데코용으로 쓸 자몽 한 개만
냄비에 물을 붓고 물이 끓어서
식초 1큰술 두른 후
살짝 데쳐줬어요.
ㅎㅎ 차이가 나지요?
반질반질한 것이 데쳐서 소독한 자몽이고요.
다른 것은 껍질을 벗길 거라
깨끗하게 씻어 건져만 뒀어요.
물기는 뽀송하게 말리고요.
자몽 양끝을 잘라내고요.
오렌지 껍질 벗기듯
칼집을 주고
껍질을 벗겨냈어요.
근데 속껍질이 어찌나 두꺼운지요.
칼로 속껍질도 알뜰하게 잡아당겨 벗겼어요.
껍질 다 벗기도 나니
1200g 되더라고요.
설탕은 1L 컵에 가득 담았어요.
대략 1KG 정도 된답니다.
자몽 속껍질 벗긴 후
이렇게 알갱이가 보일 정도로 껍질을 벗겼어요.
탱글한 알갱이만 넣고 담그려고요.
흰부분은 너무 써요.ㅠ
ㅎㅎ 알뜰하게도 벗겨냈지요.
사실 껍질이 잘 벗겨지더라고요.
나머지 하나는 이렇게 슬라이스쳐서 준비했어요.
준비한 설탕 분량을 붓고요.
설탕 들들들~~
깊이감이 있는 병이라 모양내기가 쉽지 않더라고요.
그래도 제법 모양은 보이니깐
다행이다 싶어요.
자몽청에 탄산수 붓고 ~
얼음 동동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18-07-04 수정일 : 2018-07-0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1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