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11,063
상품목록
main thumb
노란장미

취나물된장무침 - 딸에게# / 취나물된장무침만드는법

재료Ingredients

장보러가서 취나물 한봉다리 집어왔네요~

서울에서 나서 자라

어려서 먹던 나물은 콩나물,시금치,고사리

근대,아욱은 국으로 먹고

달래는 자주 먹었지만 냉이,씀바귀,쑥은 그다지...

그나마 아는 건 취나물은 향이 강한 나물로 인식되었다지요~

나이들어가며 모르던 나물들~ 

돈나물,참나물,민들레,곤드레.머위등을 알게 되었고~

아직도 모르는 참가죽, 눈개승마...

죽을 때 까지 배워야하네요~ㅎ

향이 좋은 취나물

오늘은 된장으로 무친 취나물입니다.

취나물밥에 냉이간장 비벼 먹을 라 했는데

그냥 된장무침으로





취나물된장무침






봄나물~ 생취나물







자극적이지않아 굿~ 취나물된장무침

취나물된장무침만드는법



취나물 한봉다리(삶은 취 200g)  , 맛국간장 1t, 된장1t, 물1t, 들기름1t, 통깨1t






취나물






줄기부분 억센건 잘라내었어요~

연하고 잎도 작고~






아주 연한 순을 딴거예요~

취나물도 종류가 있더라구요~

취, 참취~ 특별한 차이는 몰라요~

요건 그냥 취랍니다.






끓는 물에 소금 조금 넣고 데쳐요~

10분정도~

찬물에 행구어 찬물에 조금 담아두었어요~

물기를 꼭 짜고~

 

된장, 집간장, 물을 넣고 된장을 풀어줘요~

전 짜지않은 된장이랍니다.

집집마다 된장,간장의 염도가 다르니 

조금씩 넣어 맞춰보세요~

숭덩숭덩 자른 취를 넣고 조물조물~

역시 나물은 손맛이죠~ㅎㅎ

들기름, 통깨 넉넉히로 마무리~






오늘은 취나물의 향을 오롯이 느끼기 위해

파,마늘은 넣지 않았답니다.

점점 양념은 최소화하고

재료 자체의 향과 맛을 느끼려 합니다.





 





한접시 소북히 담아요~





된장이 조금들어가 짜지도 않고

취의 향을 제대로 느낄 수 있어요~







조물조물 무치면서 집어 먹어보니

음~ 취향이 향기로워요~








역시~나물엔  들기름이네요~

고소 고소~

넉넉한 통깨도 

고소 고소~


듬뿍 집어 냠냠~!

부드럽고 자극적이지않아서 굿~







한끼에 다 먹는 양이랍니다.

나물은 무쳐서 금방 먹어야 제대로죠~








준비하는 과정이 있어서

손 많이 간다고 잘 안해먹는 분도 계시지만

식구들 위해!~ 내 건강위해 요정도 준비는 하게 된다는

바쁘신 분들은

데쳐논 취나물 사다 무쳐보세요~




 

취나물된장무침 

레시피와 관련된 상품더보기

등록일 : 2017-03-23 수정일 : 2017-03-23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포토 리뷰 1
요리 후기 5

박경미22 2017-04-26 20:25:57

취나물은 처음 무쳐봐서 걱정했는데 연하고 맛있네요~ 

수정짱v 2017-06-15 19:30:28

고소한 취나물 무침~이네요. 간단하니 맛있어요.  

강직2 2019-04-16 21:30:51

맛있어요~ 어렵지 않아요~ 

쉐프의 한마디2019-04-24 10:20:39

맞습니다.~ 어렵지않지요~

댓글 3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