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2
상품목록
main thumb
노란장미

오이지무침& 오이지냉국 /설탕오이지 만드는법 / 물없이 담는 오이지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몇년전 물없이 담그는오이지 알토란에서 보고

얼른 따라해보니~ 허걱~ 넘 달다~

요리 연구가 모드로

조금씩 양념 줄여서 매년 담고 있다죠~

요 오이지는 작년 여름끝 8월 말에

오이가 비싸지기 전에 담아서

김치냉장고에담겨있던 오이지

골마지 하나도 안끼고 무르지도 않고~

봄부터 맛나게 먹고 있는 오이지

이제야 보여드립니다.

오이지냉국

오이지무침

해를 넘긴 오이지~

골가지 하나 안끼고 무르지도 않고~

소주 안 넣어도 골가지 안 낍니다.

얇게 송송 썰어

짠기, 단기를 빼주고~

생수붓고~

얼음 동동~

청양고추 송송얹어요~

전통 소금만으로 담근 오이지는

물에 헹구어 식초 넣고 파,고추가루 조금 뿌리는데~

설탕 오이지는

파보다는

청양고추를 넣어야 개운합니다.

단맛도 감소되구요~

오이지무침

오이지 송송썰어

물에 담아 짠기,단맛을 빼고~

베보자기로 물기를 짜주고~

파,마늘,청양고추 조금~

고추가루,고추장으로 무치는 것보다

깔금하게~

파,마늘, 통깨,참기름넣고 조물조물

청양고추조금 넣어요~

고추가루로 무치는 것보다

깔끔하니

오이지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답니다.

아침에 누룽밥 끓여 함게 먹으면

담백하니 굿~

고추가루 안 넣어

깔끔한 오이지냉국 & 오이지무침

일년 거의다된 오이지로 만들었어요~

★설탕오이지만드는법★

오이 50개, 설탕600g, 소금600g,식초600g

알토란 레시피

오이100개에

설탕3Kg,소금3kg,식초1.8L

노란장미레시피는요~

오이 50개에

설탕1Kg,소금1kg,식초0,6L 비율로 시작해

800,800,600

600,600,600

점점 설탕,소금,식초를 줄여서 만들어봅니다.

만들고 보니 좀더 줄여도 될 것 같아요~

끝물 오이지오이 반접 50개

깨긋이 씻어요~

끝물이라 오이 모양이 안 이뻐요~

설탕오이지만들

소금,설탕,식초 준비~

천일염 600g , 설탕 600g ,식초600

설탕, 소금은 봉다리에 넣어 계량하는 게 편해요~

통에 오이담고~

소금,설탕 부어주고~

켜켜이 안 부어도 됩니다.

식초부어요~

시간이 지나가며 설탕,소금이 녹으며

부피가 줄어요~

하루만 지나도 물이 많이 생겼지요`

위아래를 바꾸어요~

위 아래 바꾸어 차곡 차곡~

아래에 있던 오이는

벌써 수분도 어느정도 빠지고 노랗게 되었어요~

누름돌이나

요런 누름기능이 있는 뚜껑 덮고 눌러

하루마다 위아래를 바꾸어요~

4일 되니 위아래 다 노랗게 익었어요`

수분도 많이 빠지고~

설탕, 소금 양을 줄이니 수분이 너무 많이 남지않아 굿!!!

설탕,소금 양 많을 땐

국물이 너무 많이 나와 양을 줄이기 시작했다죠~

이제 맞는 통에 담아 김치냉장고에 넣어 두었답니다.

음식도 다 때가 있어서

한여름에 그렇게 맛나던 오이지

찬바람 불기 시작하면 덜 찾게 된다죠~

잘라보니~ 노랗게 잘 익었지요~

먹어보니 너무 짜지도 않고

달긴 단데~ 징그럽게 달지는 않고~

새콤은 딱~

아직 100% 만족은 아닙니다.

단맛을 조금 더 줄여볼려구요~

설탕오이지

설탕,소금 줄이니

조금 덜 쪼글거리는 거 같은 느낌~

그래도 덜 달고 덜 짜니 굿!

썰어서 물에 헹구어

단맛을 빼내고~

생수,얼음,고추가루,청양고추 얹어서 내면

오이지냉국으로 먹을 만 합니다.

요즘 매일

오이지냉국으로~ 오이지무침으로

상에 오르는 설탕오이지

또 담아야하니 오이사러 고고~

등록일 : 2020-08-03 수정일 : 2020-08-03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1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