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64
상품목록
main thumb
낭랑주부

미나리무침 만드는법 살짝 데쳐서 만드는 향긋한 미나리요리

미나리무침 하면 초고추장이나 고추장양념으로 많이 만드는데,
양념을 너무 세지 않게 만들면 미나리 특유의 맛이 잘 살아나서 좋더라구요.

살짝 매콤하면서도 미나리 맛을 해치지 않게 만드는 미나리요리 드셔보세요~
2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미나리는 잘 씻어서 한 줄기를 3-4 등분 정도 해서 썰어줍니다.
무칠 양념장 만들어요.
올리고당은 저는 넣지 않았지만 단맛이 부족하다면 넣어주세요.
제가 매실청을 좋아하긴하지만,
깔끔한 나물무침 맛에는 올리고당이 잘 어울리더라구요.
초고추장 양념도 맛있는데 저는 이렇게 만드는게 좀 더 미나리 맛을 잘 느낄 수 있어서 좋아요.
이렇게 미나리나물 반찬 만들어놓고 밥 비벼먹어도 맛있어요.
생 미나리로 먹어도 좋지만,
저는 샤브샤브 하듯 끓는 물에 넣었다 20~30초 정도 살짝 데쳐서 만들어요.
여린 미나리라면 너무 오래 데치지마세요.
데친 미나리는 꺼내자마자 찬물로 헹궈줍니다.
그대로 놔두면 뜨거운김에 계속 익어서 질겨져요.
양념장 넣고 조물조물 무쳐줍니다.
미나리 향이 너무 좋아요.
해독작용이 좋은 미나리 많이 먹고 몸에 있는 독소들 싹 빠지면 좋겠어요.
전 마지막에 들깨가루도 조금 넣어줬어요.
물기를 약간 잡아주고 과하지 않은 고소함이 좋아요.
대신 0.3숟갈 정도? 조금만 넣어야 감칠맛이 좋더라구요.
맛있다고 듬뿍 넣으면 오히려 텁텁하고 나물 맛을 해쳐요.
저는 들깨가루를 좋아해서 넣지만 깔끔하게 먹고싶다면 생략해주세요!

등록일 : 2020-06-04 수정일 : 2020-06-0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요리 후기 1

평안샘 2020-10-19 08:29:54

전 새콤한게좋아 식초 반숫갈 넣어 봤어요. 들깨가루 넣는게 새로워 넣다가 조금 더넣어 한숫갈~풍덩 들어가 버렸네요ㆍ그래도 아침에 먹는 미나리 맛나네요. 

댓글 0
파일첨부
만개 특가 상품
더보기
인기 신상 상품
더보기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