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670
main thumb
문성실

소고기 콩나물밥

고기와 콩나물, 그리고 적당히 신 김치를 넣어서 지은 솥밥은 온 가족들의 뱃속을 훈훈하게 만들어 주는 추억이 담긴 음식이었어요. 양념 간장을 넣고 척척 비벼서 먹으면 따로 국물을 먹지 않아도 술술 잘 넘어간답니다.
4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2컵
  • 소고기 홍두께살 150g
  • 콩나물(200g) 4줌
  • 신 김치 1컵
  • 다시마 1장
    [고기양념]
  • 설탕 0.5큰술
  • 청주 2큰술
  • 간장 2큰술
  • 다진 마늘 0.5큰술
  • 참기름 1큰술
  • 후춧가루 약간
    [양념간장]
  • 간장 2큰술
  • 맛술 0.5큰술
  • 참기름 0.5큰술
  • 다진 마늘 0.3큰술
  • 다진 파 1큰술
  • 통깨 약간
  • 고춧가루 적당량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쌀은 3-4차례 씻고, 물에 담가 30분 정도 불려주세요.
쇠고기는 기름기가 적은 홍두께살로 준비해 먹기 좋게 썰어서 고기양념 재료를 넣고 조물조물 양념을 하고요.
적당히 신 김치는 먹기 좋게 썰어 놓고, 콩나물은 물에 씻어 물기를 빼서 준비합니다.
불린 쌀을 체에 밭쳐 물기를 빼 밥솥에 넣고, 물을 2컵이 조금 못 되게 넣어주고, 그 위에 다시마를 1장 올리세요. 보통 밥을 지을 때는 처음의 쌀의 양의 1.2배 정도를 잡아야 하는데요. 채소를 넣어서 짓는 밥은 처음 쌀의 1배 내지는 그것보다 조금 적은 양의 물을 넣어야 밥이 질지 않아요~ 암튼 평소 밥하는 물의 양보더 적게 잡아 주세요. 전 다시마를 밥에 넣어주었는데요. 없으시면 생략해 주셔도 됩니다.
그 위에 콩나물과 양념을 한 소소고기를 올리고, 밥솥을 닫고 밥을 지어주세요.
밥이 지어지는 동안 양념간장재료 분량대로 한데 섞어서 밥에 넣어 비벼 먹을 양념장을 만들어 주세요.
밥이 다 지어지면 아래밥과 위에 올려진 재료들을 주걱으로 살살 세워가면서 섞어주고, 전체적으로 밥과 재료들이 잘 어우러지면 완성 그릇에 담아 양념간장과 함께 내면 끝.
팁-주의사항
종이컵과 밥숟가락 계량입니다.

등록일 : 2010-01-26 수정일 : 2016-01-26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12
파일첨부
추천 태그Recommend tag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