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94
main thumb
동주

새우 애호박전 만드는 법 이집 전 잘하네

저는 외식하는 것보다 집에서 밥을 먹는 것을 좋아해서 쉬는 날에는 웬만하면 집에서 음식을 만들어 먹는데 항상 고민합니다.

"오늘은 뭐 만들어 먹지?"

"내일은 뭐 만들어 먹지?"

여러분도 저와 비슷한 고민을 할 듯합니다.

그래서 쉬기 며칠 전부터 어떤 음식을 만들어 먹을까에 대해서 고민을 하는데 오늘 반찬으로 새우 애호박전을 만들어 먹었습니다.

쉬는 날까지 끝내 어떤 음식을 만들어 먹을까에 대한 해답을 찾지 못한 상태에서 냉장고에 못 보던 애호박이 있었습니다.

냉장고에 있던 애호박은 어머니께서 찌개 끓이기 위해서 구입했다고 하는데 2개 있어서 제가 한 개만 사용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실 어머니가 계서서 한 개만 사용하겠다고 말했지 안 계셨으면 그냥 슬쩍 사용했을 듯합니다.

"어, 왜 애호박이 있지? 웬 떡이야. 내가 써야지~"

애호박 한 개로 만들 수 있는 음식이 뭐가 있을까, 바로 생각했던 음식이 애호박전이었습니다.

그냥 얇게 썰어서 애호박전 만드는 것은 싫고 냉동실에 얼려 놓았던 새우살을 꺼내 새우 애호박전을 만들었습니다.

얇게 썰어서 만드는 애호박전과 비슷하면서도 조금 다르게 만들었는데 새우 애호박전 만드는 법 지금 바로 시작합니다.
2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애호박 1개
  • 계란 2개
  • 새우살 1/2줌
  • 부침가루 3T
  • 소금 약간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애호박은 깨끗하게 씻은 후 1cm 간격으로 썰고 동그라미 틀로 가운데를 꾹 눌러 속을 파낸다.
그다음 끓는 물에 애호박과 소금을 넣어 30초 정도 데친다.
데친 애호박은 키친타올로 물기를 제거한다.
물기를 제거하는 동안 애호박 속과 새우살을 다진다.
계란은 풀어 준비한다.
다진 애호박 속과 새우살, 부침가루 2/3T, 소금을 넣어 반죽을 만든다.
를 제거한 애호박에 반죽을 넣는다.
그다음 부침가루를 묻힌다.
마지막으로 계란물을 묻힌다.
모든 준비가 끝났으면 팬에 소량의 기름을 두르고 애호박을 앞뒤 노릇노릇하게 익히면 새우 애호박전 완성.
팁-주의사항
애호박을 도톰하게 썰어서 씹는 식감이 좋습니다.
도톰하게 썰어서 익히는 시간이 오래 걸릴 수가 있어서 저는 끓는 물에 소금을 넣어 살짝 데쳤습니다.
끓는 물에 애호박을 살짝 데치면 나중에 익히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고 색도 더 진해지고 식감이 좋습니다.
단, 너무 오랫동안 데치면 오히려 색과 색이 좋지 않기 때문에 30초 정도 데치는 것을 추천합니다.
애호박 속을 파낸 것을 버리지 않고 새우와 같이 다져 반죽을 만들어서 음식물 쓰레기가 많이 나오지 않기 때문에 뒤처리하는 것도 편합니다.
속을 파낸 것을 그냥 버리고 새우만 다져 넣어도 상관없지만 먹을 수 있는 것을 그냥 버리기에는 아까워서 새우와 같이 다져 알뜰하게 사용했습니다.
또는 집에 사용하고 남은 당근, 양파 등 자투리 채소를 다져 넣어도 좋습니다.
하지만 저는 자투리 채소가 없어서 아쉬운 대로 애호박 속을 파낸 것과 새우만 다져 넣었는데 이것만 넣어도 맛있습니다.
아 참! 홍고추를 얇게 썰어 애호박전 위에 한 개씩 올리면 근사한 음식처럼 보입니다.

등록일 : 2019-05-23 수정일 : 2019-05-23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