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20
main thumb
EasyFusion집밥er

손 덜가고 맛은 더좋은 진미오징어채 부추 부침개

손 많이 가는 오징어 대신 반찬용 진미오징어채를 넣어 부침개를 만들어봤는데 오히려 생오징어 넣어 만든 것보다 맛있더라구요. 아이들도 오징어는 튀김이 아니면 쏙쏙 빼놓고 안 먹었는데 이렇게 해주니 맛있다고 잘 먹었어요.
4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주재료]
  • 부추 300g
  • 진미오징어채 150g
    [부침옷]
  • 부침가루 1컵
  • 감자전분가루 1컵
  • 탄산수 또는 우유 1컵반(355ml)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부추는 다듬어서 깨끗이 씻어서 3-4cm간격으로 썰어주세요.
진미오징어채는 부추보다 크지않도록 가위로 적당히 잘라줍니다.
부침가루와 감자전분가루를 섞어주면 부침개가 더 쫄깃해지는데요, 없으시면 부침가루만 쓰셔도 좋고 쫄깃한 식감을 좋아하시면 감자전분가루만 쓰셔도 좋아요. 탄산수는 튀김할 때 튀김옷에 넣어주면 식감을 더 바삭하게 해주는 역할을 하거든요. 부침개에는 처음 넣어봤는데 부침개 가장자리 말고는 식감에 별 차이 없더라구요. 제가 실험정신이 강해요. ^^ 궁금하시면 해보세요. 전 평소엔 부침개 반죽 우유로 하는데 이도저도 없으시면 그냥 찬물 넣으셔도 괜찮아요.
부침가루에는 소금이 들어가 있어서 부추에서 물이 나오기 때문에 부침가루만 쓰실 경우에는 탄산수던 우유던 물이던 조금 덜 넣어주시는 게 좋구요, 반대로 감자가루만 쓰실 경우에는 소금기가 없으니 부침가루와 섞어쓰는 경우와는 달리 물을 조금 더 넣어주셔야 할 수도 있는 점 감안하시고 농도 조절해주세요. 일반적으로는 가루1:물1 비율이 적당한 농도입니다.
반죽이 완성되면 앞뒤로 노릇노릇 부쳐주기만 하면 되죠.
작게 여러개 부쳐도 맛있고, 크게 하나로 부쳐도 맛있는 진미오징어채 부추부침개 완성입니다~ 부추부침개는 얇게 부쳐야 더 맛있는 것 같아요.
기호에 따라 초간장 찍어서 드세요. 부침가루도 제조회사마다 염도가 다 다르더라구요. 저는 감자가루랑 반반 섞었는데도 진미오징어채 자체에도 간이 되어 있어서 그런가 부침개 간이 딱 맞아서 초간장 없이 먹어도 맛있었어요~

등록일 : 2017-09-04 수정일 : 2017-09-0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EasyFusion집밥er

텍사스 시골사는 아줌마의 집밥입니다. 저렴한 식재료로 한식 및 퓨전음식을 최대한 쉽게 만들어보려 합니다.

댓글 2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