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169
main thumb
풍뎅이맘

알고보면 참쉬운 알타리 (총각김치) 담기

지난번에 담은 열무 얼갈이김치 다 먹어서

길거리 가다보면 김치거리밖에 안보이더라구요

제가 살고 있는 곳은 큰 시장이 없는지라 작은 동네 마트에서 사다 먹는데

날이 더워서 시들시들 ~~

씽씽한 알타리가 없더라구요

김치도 다 먹고 어쩔 수 없이 약간 잎이 싱싱하지 않은

알타리 두단 사서 김치 담았네요

재료 ; 알타리 2단, 쪽파한줌, 굵은 소금 1컵 , 생강 한톨 ,마늘 10개,양파 1/2개, 사과 1/2개,찹쌀풀 1컵,고추가루 1컵, 멸치액젖 1/2컵, 설탕 2T,


 

겨울지나 뜨거운 햇빛이 나기 시작하면 알타리가 억세지고 맛이 떨어집니다

지금 부지런히 만들어 놓고 맛있게 드세요




다듬기 ~누런 잎 다 떼어내고 알타리줄기와 무사이에 흙이 많으니

칼로 다 잘라내고 무는 흙 뭍은 부분만 칼로 긁어내시면 됩니다

사진처럼 다 깨끗이 안 긁어내도 씻는 과정에서 다 제거됩니다




두번 정도 씻어내니 어느정도 머리가 깨끗해 졌네요




무는 4등분해서 한켜 깔고 굵은 소금 뿌려주고 

줄기부분은 소금 살짝만 뿌린다

줄기보다 무 절여지는 시간이 길고

무에서 나온 짠물에 줄기는 자연스럽게 절여진다


켜켜이 알타리 무깔고 소금 뿌리고 나중에 남은 소금에 물 한컵 타서 뿌려준다

중간에 두번 정도 뒤집어준다


1시간 반정도 절이니 무에서 국물이 많이 나왔어요 

point~  김치만들기의 포인트는 소금 절이기 입니다

소금절이기는 계절, 무의 크기, 김치의 양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실패하지 않기 위해서

1시간 지나 30분 간격으로 무의 일부분을 잘라 물로 깨끗이 씻어서

먹어보고  자신이 원하는 간이 들었을 때 씻어주면 됩니다

제가 사온 무는 매운 맛이 있는 무라서 익혀 먹으려고 약간 짭짭하게 했답니다


2번정도 깨끗이 씻어 체에 걸러 30분 정도 물기를 빼놓는다


물기가 빠질동안 속 재료를 준비해놓는다


쪽파를 제외한 재료를 믹서에 갈고 고추가루 ,설탕, 액젖 넣어 섞는다


빨간 물고추를 갈아서 사용하지 않고 고추가루로만 김치 담을 경우

양념을 비벼놓고 5분 정도 놔두어야 고추가루가 퍼지면서

색도 이뻐지고 맛도 우러난다


쪽파 썰어넣고


물기 뺀 알타리 넣고 팍팍 비벼준다


매운 무라 당장 먹을 수는 없고 하루 정도 밖에다 잠재우고

낼 냉장고로 고고씽~~~

알타리김치 하나 있으면 다른 반찬 필요 없죠

맛있게 익으면 친구 불러다놓고 밥 먹기로 했어요

빨리 빨리 익어라

도움이 되셨다면 덧글이나 공감~~~손가락 꾹

 

안하셔도 수갑안차요.경찰출동 안합니다

 

해주시면 매너짱 !!

 

제 블러그 주소는 http://blog.naver.com/egkshddl 입니다

놀러오셔서 맛있는 레시피 보고가세요 ^^


 


 

등록일 : 2012-05-07 수정일 : 2012-05-0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요리 후기 5

cho윤경 2019-09-18 17:56:58

늘 담아먹긴하지만 다른분들은 어떻게하시는지 참고도할겸 살짝 응용하니 더맛난알타리김치가되었네요  

아가7 2018-11-12 11:58:20

레시피보고 맛나게 담궈먹을께요. 감사합니다^^ 

아싸 ㅎ 2019-11-07 22:39:30

맛있는냄새가솔솔 나네요 

댓글 1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