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247
main thumb
문성실

<쑥부침개, 김치전>간단해도 맛은 좋와~~^^

심심하면 생각나는 부침개... 봄이 왔으니깐, 향기 솔솔 나는 쑥부침개를 부쳐서 먹어 보자고요~~~ "쑥"~~하면 어떤 음식이 생각나시나요? 쑥갠떡, 쑥버무리, 쑥국..... 그중에서 일단 젤로 쉽고 맛있는... 쑥부침개를 만들어 보자고요~~~^^ 그리고 쑥을 못 구해 못 사신 분들을 위해서~~ 적당히 시어빠진(?) 김치를 이용한 간단한 김치전도 같이 부쳐서 먹어봐욤~~~~ㅎ 포스팅을 하는 내내 맛있게 먹었던 쑥부침개 맛이 생각나서~~~ 지금도 침을 "쓰릅"~~ 닦고 있어요.....ㅋㅋ
4인분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쑥부침개(4장 분량)]
  • 6줌(약 150g)
  • 부침가루 2컵
  • 2컵
  • 소금 적당량
    [김치전(2장 분량)]
  • 신 김치 6줄기
  • 밀가루 1컵
  • 녹말가루 1큰술
  • 3/4컵
  • 김치 국물 4큰술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쑥전: 쑥은 지저분한 것을 다듬어서 찬물에 3-4차례 씻어 물기를 쪼옥~~빼서 준비하고.... (쑥은 이맘때 어린쑥이 맛이 좋아요..조금 더 지나면 억세지고 질겨지고~)
부침가루(2컵)에 물(2컵)을 넣고 부침반죽을 만들고... (쑥부침개는 부침반죽이 되지 않게 하는 것이 더 맛있더라고요~이때 물에 얼음을 넣어주면 더욱 바삭하고 맛있지요...)
씻어서 물기를 뺀 쑥(6줌-150g)을 넣고 반죽과 쑥이 잘 섞이도록 하고, 약간의 소금을 넣어서 간을 해주고.. (부침가루가 간이 되어 있긴 하지만, 쑥이 워낙에 많이 들어가서 소금을 적당히 넣어줘야 간이 되어 맛이 좋아요~ 보통 부침개를 할 때 국 간장으로 간을 하는데, 쑥의 향을 최대한 살리려고 이번엔 소금 간만 해봤어요... 섞여있는 상태를 보면 거의 쑥만 잔뜩한 상태.....)
잘 달군 프라이팬에 기름을 넉넉히 두르고, 기름도 잘 달궈지면, 팬에 쑥부침 반죽을 젓가락을 이용해서 골고루 잘 펴서 노릇하게 부쳐주고.... (쑥이 가득해서 국자로 펴는것 보다 젓가락을 이용해서 펼쳐 놓는 것이 더 잘 펼쳐진답니다..일단 해보시면 알아요~~~^^)
한쪽면에 완전히 노릇하게 잘 익으면 뒤집개로 휙 뒤집어서 다른 한쪽도 노릇하게 부쳐주면 끝... (자꾸 촐랑대면서 여러 번 뒤집지 말고....한번씩만 뒤집어 주세욤~~ㅎ)
김치전: 밀가루(1컵), 물(4분의 3컵), 녹말가루(1), 김치 국물(4)을 한데 섞어서 부침반죽을 만들고... (김치 자체가 간이 강해서 부침가루 대신에 밀가루를 사용했어요. 쫄깃하면서 바삭한 맛을 더하려고 녹말가루도 1숟갈 추가....녹말가루를 없으면 넣지 않아도 좋아요...역시 찬물이나 얼음물을 사용하면 반죽이 바삭해진답니다. 부침가루와 일반 밀가루를 반반 같이 사용해도 좋고요. 김치국물을 넣어서 반죽의 색깔을 예쁘게 내주시면 된답니다....)
김치는 꼭지를 따고, 속을 털어내고 김치국물을 꼭 짜서 줄기채 가지런하게 준비해 두고.... (김치의 모양 자체를 살려서 만드는 김치전을 부쳐줄 거예요. 김치가 많이 짜거나 삼삼하게 드시려면 한번 헹궈서 물기를 빼고 사용하셔도 좋아요. )
달군 팬에 기름을 넉넉하게 두르고, 부침반죽을 미리 넓적하게 펼치고, 그 위에 김치를 겹치지 않게 깔아주고....
다시 그 위에 부침반죽을 조금씩 둘러주고.....
아랫면이 노릇하게 익으면 뒤집개로 휙~ 뒤집고....앞뒤로 노릇하게 부쳐주면 끝.....^^

등록일 : 2009-04-15 수정일 : 2016-08-12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38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