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91
main thumb
우진맘

미나리 한 상차림(비빔밥,무침,전)

오늘 동네 시장서 미나리를 2천원어치 사가지고 왔답니다.~

여린 미나리라 무쳐 먹으면 맛있을 듯 하여 하다보니

이것 저것 하게 되었네요^^

조카랑, 아덜, 엄마랑, 나..

이렇게 넷이서 2천원으로 포식했답니다..^^

약고추장도 조금 만들었어요~

↑... 저 고추장 있죠~

한달 전쯤 제가 만든 "아들 전용 고추장"이랍니다..^^ㅎㅎ

4개월에서 6개월정도 숙성해야 먹을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엄마가 한달만 지나도 먹을 수 있다고 하더라구요~

숙성의 차이는 있겠지만~~

암턴, 맵지 않은 고추장때문에 아들까지 맛나게 먹었어요^^

울 아들~ 미나리 무쳐서 주니 첨엔 맵다고 안먹는다고 하더라구요..

제가 안맵다고하니 조그만걸 달라고^^

한번 줬더니 또 달라고^^

요것도 순한맛 고춧가루로 만들었거든요~

요건, 미나리부침개에요~

색다르게 피자치즈랑 슬라이스 치즈 한장 올려봤네요^^

울 아덜..계란이래요ㅡ.ㅡ

그럼 만들어 볼까여~~

재료는 본문에~~

한단에 3천원이라는데 2천원뿐이 없어서^^고만큼으로 했답니다..

전, 참나물도 일단 끝부분 조금 잘라내고 5cm정도쯤 잘라서 준비합니다.

물에 여러번 헹궈줬어요!

깨끗이~~

4~5번정도 살살살~~

미나리 무침으로 200g

미나리 전으로 130g 정도 나왔어요~~

요것이 제가 만들 아들 고추장^..^

정말 뿌듯합니다~~

메줏가루와 소금을 한켠으로 미루고 고추장 펐습니다..^..^

약고추장은 초간단으로~

저기 보이는 소고기는 육수만들면서 남은고기 양념해서 냉동한거 잘라서 넣었어요~

(약고추장)

고추장 3T, 물 3T, 매실 1t, 올리고당 1T, 소고기 30g, 참기름 1t, 후추,

냄비에 참기름과 후추 빼고 나머지 넣은 후

강불에서 끓이다 끓기시작하면 약불에서 졸여주신후

참기름과 후추로 마무리~

(약불에서 넘 퍽퍽하게 졸이시면 식은후에 더 퍽퍽해져요~

적당껏 묽은 상태로 마무리 하세요~)

후라이는 무스틀에 만들어줬어요!..

무스틀에 오일 발라주어야 해요~

아들이 하트를 좋아해서^^

( 미나리 무침)

미나리 200g, 고춧가루, 간장 2T, 식초 1T, 매실, 깨소금, 참기름 1t,

~> 양념장을 한데 섞은 후에 미나리 넣고 버무린후에 참기름으로 마무리~~

그릇에

밥 → 미나리무침 → 후라이 → 약고추장(적당껏) 올려주세요~~

미나리 비빔밥 완성~☆

(미나리 부침개)

미나리 130g, 계란 2개, 부침가루 1컵 반, 물 반컵, 소금 1/3t, 슬라이스 치즈 1장, 피자 치즈 적당량~

~> 부침가루, 계란, 물, 소금 넣고 거품기로 섞어준 후에 미나리 섞어주세요..

~> 앞뒤로 다 익혀준후에 접시에 놓고 피자치즈와 슬라이스치즈 올려준 후에

전자렌지에서 치즈가 녹을 정도로 돌려주세요~(1~2분)


.

.

.

미나리 한 상 차림~

이렇게 세가지 만들어 봤네요^~^

멋진 한 상이죠^-^

2천원으로 4명이 배부르게 먹었네요~~

아~ 그리고, 부침개는 2장 나옵니다..~~

우리 아들~ 처음엔 비빔밥 보고 매워서 못먹는다고 하더니

제가 한 입 주니

맵지않다고 하며 한 그릇 다 비웠답니다..~

이젠 고추장으로 만드는 요리도 문제 없을것 같아요^^

내년엔 된장도 담아보려구요~^..^

전, 미나리 무친데다 밥 넣고 바로 비벼 먹었네요^^..

참기름 한방울 똑~~~떨어뜨리고~..

요즘 나오는 미나리는 무지 여리니 데치지 말고 그냥 생으로 무쳐 드셔보세요~^^

2천원으로 배부르게 먹기 참 힘든데..

기분좋은 날이네요..ㅎㅎ


등록일 : 2010-04-01 수정일 : 2013-02-01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6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