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의 전체 글을 볼 수 있어요.

이종격투기전문채널 다른 계정

2019.11.29 21:46 자유톡

0
5
안산댁♡

2019.11.29 14:18 자유톡

2
2
수니49ㅋ

2019.11.28 19:29 요리톡

2
19
시니마리아

2019.11.28 04:30 자유톡

2
17
사랑가득밥상 (오색찬란건강밥상) 나물비빔밥으로 건강 챙겨요 쉬은 비빔밥이 잡쑵고 싶으시답니다~ ​ 안녕하세요.시니마리아예요. 비빔밥이란게 냉장실에 남아 있는 반찬 모조리 넣고 비벼 먹는데서 나온 음식 중 하나인데 고명 화려한 전주비빔밥을 먹고 난뒤에는 화려하지는 않더라도 나물 몇가지는 올라가야 하지 않을까 싶은... 절대 손 안가는 음식이 아니라는 점.. 손이 가도 나물반찬은 제가 가장 좋아하기도 하고 나물을 따로 반찬으로 잘 먹는 세 남자가 아니기에 귀차니즘 넣어두고 해보렵니다. ✔나물반찬 한상 •미리 불려 두었던 고사리 다시 한번 데쳐주고 물기 짜서 들기름과 콩가루 약간 넣어 국간장과 다진마늘 다진파 액젓약간 넣어 조물조물 •동시에 다른 냄비에 다싯물 넣어 콩나물 데쳐 물기 좀 남기고 다진파 당근약간 고추쫑쫑 썰어 참기름 소금약간 후추.고춧가루.다진마늘.파 국간장약간 넣어 조물조물 •곤드래나물은 물에 불리기 전 한번 씻어 억센부분은 잘라주고 다듬어 데쳐내고 들기름과 들깨가루 국간장 다진파.마늘.참치액약간 넣어 조물조물 ​•채장아찌 짜지 않을 정도의 천일염 넣어 15분 가량 채썬 무에 절여주고 가을무의 물 많은걸 조금 따라 버리고 그 물도 함께 써요. 더 시원하고 맛있더라구요 까나리액젓약간.새우액젓약간.고춧가루.매실청 식초약간.설탕 다진마늘 부추넣고 조물조물 그외에 감자볶음과 무나물 호박나물.불고기도 좀 했어요. 위에 올려 비벼 먹으면 이 정도는 넣고 비벼줘야 맛있잖아요.^^ 너무 잘 해 먹이는지 요즘은 신랑이 밖에서 술마시며 저녁약속을 안 잡고 늘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하네요 그런 즐거움때문에 음식 하는게 하나도 힘 들지 않아요. 사실 밖에서 자시고 들어오면 식사는 하지 않고 술만.마시게 되는...ㅠㅠ 요즘 집밥때문에 식욕 빵빵 터진다는 신랑. 잡쑵고 싶다는 나물도 했으니 뚝배기에 밥 해서 그 위에 소감소담 올려 돌솥비빔밥으로 내 주어야 겠어요. 당신은 전생의 나라를 구했으니 난 주방을 구해보겠소~ 이상 시니마리아의 주방이야기였어요. ​ ​ #건강밥상 #나물밥상 #그대가원하면 #하는여인 #비빔밥 #오늘은이거먹어요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