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527
main thumb
미미네코

건새우부추전 만들기, 식어도 바삭하고 맛있는 건새우부추전 황금레시피

환절기 봄철건강을 위한 건새우부추전, 건새우를 넣어 감칠맛의 차원이 다른 전이지요. 바삭하게 부칠 수 있는 비법과 깊은맛을 내는 팁을 공유드릴까 합니다.
4인분 15분 이내 중급
재료Ingredients
    [준비재료]
  • 4인분 기준.부추 1/3단
  • 양파 3/4개
  • 당근 1/4개
  • 청량고추 3개
  • 건새우(약간 작은사이즈) 1줌
    [양념재료]
  • 다진마늘 2t
  • 까나리액젓(없을시 멸치액젓도 좋아요) 2T
  • 부침가루 대략 1+1/2컵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오늘은 건새우부추전을 만들어보겠습니다. 부추는 씻어서 3센티정도 길이로 잘라주세요.
양파와 당근도 얇게 채썰어주시고, 청량고추도 2~3개 슬라이스해서 넣어주세요
건새우는 큰것보다 약간 작은 중간사이즈로 준비하시고, 한줌 정도의 분량을 5분 정도 잠시 물에 불려주세요.

건새우 불린 물은 버리지 마시고 일단 두셨다가, 부침가루를 넣고 재료를 섞을때 이 물로 약간 넣어주면, 새우향이 더 진하게 우러나서 좋아요.

불린 새우를 건져 마늘2티스푼을 넣고, 까나리액젓을 1큰술 넣어서 섞어주세요.

액젓의 양은 전체 부침재료에 비례하게 넣어주시면 되는데요, 저는 나머지 1큰술을 전체 재료 믹스후에 넣어주었어요. 깊은 감칠맛을 내는 비법입니다.

잠시 새우에 간이 되도록 놔두세요. 오래두실 필요 없어요.
건새우 부추전의 재료들을 모두 섞어줍니다.
부침가루를 위에 뿌려주세요. 건새우부추전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부침가루의 양인것 같아요. 부침가루는 그냥 다 붓지 말고 수저로 재료를 혼합, 섞어가면서 양을 조절하는것이 중요합니다. 바삭한 건새우부추전이 되야하는것이 포인트!

부침가루의 양이 바삭한 건새우부추전의 첫번째 포인트! 섞이는 정도를 봐가며 넣어주세요

재료를 잘 섞다보면 야채에서 생긴물과 수분이 합쳐져 물기가 약간 생기긴 하는데요, 지금 사진에 보이는 정도의 양이 정말 딱입니다. 식어도 바삭한 건새우부추전을 완성할 수 있는 점도이지요.

너무 뻑뻑해서 섞기가 힘들다면 아까 새우불린 물을 몇수저 넣어주시면서 혼합해주세요.재료들에 젖은 부침가루가 듬성듬성 다 뭍은 정도?면 됩니다.

떳을때 이정도 느낌입니다. 부침가루가 접착제가 되서 야채들이 촉촉하게 뭉쳐져서 올라오는 정도. 저는 부족한 간을 좀더 보완하기 위해 혼합된 재료에 액젓 1큰술 더 넣었어요. 간장이 있으니 취향에 맞게 선택하시면 되요.

액젓으로 간을 하니 더욱 깊은 감칠맛이 나는것 같아요.

약-중불로 달군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충분히 두루고, 모양을 잡으며 건새우부추전을 올려주세요. 손바닥정도 사이즈로 만들면 뒤집기도 편하고 예쁘답니다.

여기서 팁 한가지! 불은 절대 강하게 하시면 안되요.다 타버린답니다. 약-중불을 번갈아가며, 자주 뒤집지 말고 2~3번 안에 끝내야 전이 바삭하게 부쳐져요.

앞뒤로 노릇노릇 바싹 구워서 이 정도 되면 꺼내주시면 됩니다.
식어도 바삭바삭 맛있는 건새우부추전 완성!
그냥 부추전과는 차원이 다른 감칠맛~ 그냥 먹기에 힘든 부추를 많이 먹을 수 있어 더욱 좋은것 같아요. 반찬으로도 아이들과 간식으로도 좋은 영양만점인것 같아요.
저는 막걸리안주로 만들어보았는데요, 극찬을 받았던 레시피니 참고하셔요~^^ 오늘 저녁 건새우부추전에 어떻세요?

등록일 : 2018-04-19 수정일 : 2018-04-1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미미네코

안녕하세요, 맛집, 요리, 여행을 좋아하는 미미네코입니다.

요리 후기 10

망고스틴얍 2018-05-18 21:58:25

너무 맛있어요 제가 한 부침개가 이렇게 바삭할 줄은..ㅠㅠ 레시피에 반죽점도가 있어서 가늠하기가 쉬웠어요~!! 

쉐프의 한마디2018-05-19 08:58:51

아 맛있으셨다니 기쁘네요~ 좋은 주말 되세요~ 두부구이도 맛있으니 한번 해보셔요~^^

첫시작이반 2019-01-12 17:41:55

미흡한 부분이 많지만 혼자 했을때보다 훨 나아요. 싱겁게 먹어야하는데, 간은 않해도 될걸 그랬네요.  

앨리스코코 2019-09-07 19:54:45

간도 딱이고 바삭바삭한게 맛있네요~저는 까나리액젓없어서 멸치액젓으로 대체했어요 같은 액젓종류니 상관없을것 같아서요~~정말 맛있게 먹었습니다~감사해요^^ 

댓글 2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