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53
main thumb
최윤쌤

아삭아삭한 오이소박이

김장김치는 잠시 접어두고, 봄처럼 산뜻한 맛이 나는 아삭한 오이소박이를 올려볼까요?
6인분 이상 6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오이 10개
  • 부추 200g
  • 양파 1/2개
  • 대파 1뿌리
  • 굵은 소금 35g
    [양념]
  • 붉은 고추 3개
  • 사과 1/2개
  • 쌀밥 1T
  • 고춧가루 30g
  • 새우젓 30g
  • 다진 마늘 1/2T
  • 멸치액젓 3T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오이는 굵은 소금으로 문질러 씻어 3~4등분하여 1㎝ 정도 남기고 십자로 칼집을 내요
오이에 굵은 소금을 뿌려 3시간 정도 절여요. 절여지는 동안 위아래를 두어 번 뒤섞어 주세요.

오이를 오래 두고 먹을 때 아식함이 유지되도록 뜨거운 소금물에 절이기도 하지요. 하지만 오이소박이는 바로 먹어야 맛있는 음식이니 굳이 뜨거운 물에 절일 필요는 없지요. 영양분의 손실도 줄일겸 그냥 절였어요. 시간이 많이 부족할 때가 아니면...

양념을 만들 사과, 양파, 대파, 붉은 고추, 쌀밥이에요.

쌀밥은 밀가루풀이나 찹쌀풀 대신 넣은 거예요. 훨씬 편하지요.

믹서에 사과, 고추,쌀밥을 넣고 물을 조금 부어 갈아요.

물을 조금 부어야 잘 돌아가요. 혹은 멸치액젓과 사과를 먼저 간 뒤, 고추와 밥을 마저 넣어 갈아도 되지요.

골고루 잘 갈아졌어요.

고춧가루만 넣는 것보다 붉은 고추를 섞어 넣으면 색이 훨씬 곱고, 맛도 깔끔해요.

믹서에 간 재료를 볼에 붓고 고춧가루, 마늘, 다진 새우젓도 넣어 섞어요.

새우젓은 일회용 장갑을 끼고 손으로 으깨면 더 간편하지요.

다듬어 씻어 놓은 부추를 5㎝정도로 잘라요.
대파와 양파도 얇게 채 썰어요.
다 절인 오이는 체에 밭치고, 오이 절일 때 생긴 물은 따로 담아 놓아요.

절인 오이는 물에 다시 헹구지 마세요.

준비된 양념을 약간 덜어 오이 표면에 먼저 무쳐요.
양념에 부추, 양파, 파를 섞어 김치소를 만들어요.
오이 안에 김치소를 넣어 용기에 차곡차곡 담아요.
오이 절일 때 생긴 물을 조금 부어, 그릇의 양념을 알뜰주걱으로 훑어 내요.
훑어 낸 양념을 오이소박이 위에 부어요.
붉은 고추가 여러 개 남았어요. 다음을 위해 양념을 미리 만들어 냉동보관해 두면 편하겠지요?
팁-주의사항
1. 당근에는 오이의 비타민을 파괴시키는 아스콜비나제라는 성분이 들어있다고 해요. 그러니 오이소박이에는 당근 출입금지!
2. 오이소박이는 담그고 나서 바로 먹는 것이 더 맛있어요.
3. 오이가 누렇게 변하면 신선한 맛이 떨어지니 부지런히 드세요~~

등록일 : 2018-04-07 수정일 : 2018-04-1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최윤쌤

요리, 영화, 민화그리기, 라인댄스, 여행 등에 두루 관심이 많답니다.

요리 후기 5

꼬롱맘 2018-07-04 21:28:42

이 레시피데로 오이소박이 담았어요 ~^^ 넘 맛 있게 되었어요 ^^ 감사합니다  

쉐프의 한마디2018-07-05 22:32:17

네~~ 참 잘했어요! 짝짝짝!! ^^

왕눈이★ 2018-04-08 00:31:02

완전~굿~~~!! 좋은레시피 감사합니다~~~!! 잘담아갑니다~~~~!! 굿밤돼세요~~~!! ^~^~~~♥ ㅡ ㅡa  

쉐프의 한마디2018-04-08 08:49:12

감사합니나! 기운이 펄펄 납니다~~~^^

Oki39 2018-04-16 21:35:13

감사합니다. 덕분에 오이소박이를 실패없이 만들었습니다.ㅎㅎ 

쉐프의 한마디2018-04-16 23:53:13

원래 솜씨가 있으신거겠죠~~ 감사합니다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