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380
main thumb
바겨사

카레라이스 들기름에 볶아서 만들기

이틀 동안 외출을 하다 보니 블로그를 잡고 있을 시간이 너무 없었어요. 올릴 것도 없는데 외출을 하다 보니 급히 카레라이스 하고 바로 올리는... 하하하~
2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카레가루
  • 감자 1개
  • 양파 1/2
  • 새송이버섯 1개
  • 호박 1/2
  • 당근 1/4
  • 돼지고기
  • 소금
  • 후추
  • 마늘
  • 맛술
  • 들기름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감자 1개, 양파 1/2, 새송이버섯 1개, 호박 1/2, 당근 1/4 잘라주세요. 당근 자르고 호박을 잘랐더니 너무 작게 잘랐네요. 아이가 당근을 안 먹어서 골라내기 귀찮게 일부러 작게 잘라요. 그럼 그냥 먹더라고요.
울동네 마트에서 한돈생고기 세일을 했어요. 3근을 사 와서 구워 먹고 남은 걸로 카레라이스에 넣으려고 작게 잘라서 소금, 후추, 마늘, 맛술을 넣고 재워놓았어요.
재워둔 고기 먼저 팬에 넣고 들기름을 넣고 볶아줍니다.
고기가 다 익으면 준비해 둔 재료를 한 번에 다 넣어줬어요.
그리고 들기름을 넣고 달달달~ 볶아줍니다. 어머님이 방앗간에서 내려서 주셨는데 향이 다르다는요~ ^^ 막 쓰기엔 좀 아깝지만 맛있는 카레라이스를 위해서 아낌없이 넣고 볶았어요.
볶을 때 감자가 다 익지 않아도 돼요. 물을 넣고 끓여야 하니까요.
네~ 알아요. 알고 있어요. 요즘은 카레가루를 굳이 개지 않고 바로 넣어도 잘 풀리죠. 근데 전 물에 풀어서 넣는 게 그냥 좋아요. 전에 그냥 넣어본 적이 있는데 잘 안 풀어져서 덩어리가 남아있던 적이 있거든요.
개어 준 카레물을 야채에 넣어주세요.
들기름에 볶아서 그런가 거품이 올라오더라고요.
끓이는데 전화가 와서 통화 2번을 하고 나니 완성이 되었네요. 집안에 카레 냄새와 들기름 냄새가 진동을 하네요. 하하하~
카레라이스 하는 날은 다른 반찬이 필요 없죠. 잘 익은 김치 썰어서 식탁 위에 올리면 끝이죠.

등록일 : 2017-04-30 수정일 : 2017-05-12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바겨사

바겨사 블로그 운영중입니다. http://blog.naver.com/pmj9475

요리 후기 7

천사제이미 2017-09-18 00:30:14

넘 맛나게 먹었어요~~식구들이 두그릇을 순식간에 비우더라구요^^감사해요! 

금능몽이 2017-08-02 17:23:10

고기는 없어서 고기빼고 야채만 잔뜩넣고 만들어 먹었어요. 맛있네요^.^ 

전명길 2017-07-28 08:26:58

온 가족이 다 맛있다고 합니다. 특히 아내가...ㅎ 감사합니다. 

댓글 1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