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41
main thumb
배고픈엄마

반찬 한가지~ 쪽파 어묵무침

쪽파 뿌리가 동그랗게 변하기 전에 최대한 뽑아 먹겠다는 생각으로 무침 반찬 한가지 했습니다. 쭉파도 시금치 처럼 데쳐 주면 양이 반이상으로 부피가 줄어 들지요. 그래서 여기에 쫄깃한 어묵을 채썰어 함께 무쳐 주었습니다. 쪽파와 어묵을 함께 하니 식감이 잘 어울리네요.
2인분 1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사각어묵 3장
  • 쪽파 어묵과같은양
  • 국간장 1+1/2큰술
  • 매실청 1큰술
  • 참기름 1큰술
  • 고운고추가루 1/2큰술
  • 갈은깨 1큰술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사각어묵 3장을 체에 담아 그릇에 걸고 팔팔 끓인 물을 한번 부어 부드럽게 해 줍니다.
그리고 길이가 짧은 쪽으로 파 굵기에 맞춰 채썰어 줍니다.
쪽파는 흰부분과 초록부분으로 나눠 반으로 잘라 줍니다.
반으로 자른 쪽파는 어묵과 비슷한 양으로 준비합니다.
그리고 팔팔 끓는물에 소금 1/2큰술을 넣고 준비한 쪽파를 넣어 고르게 한번 휘~ 저어 준 후.....
건져 흐르는 찬물에 샤워 시켜 충분히 물기를 빼 줍니다.
볼에 국간장 1+1/2큰술, 매실청 1큰술, 참기름 1큰술, 고운고추가루 1/2큰술, 갈은깨 1큰술을 넣고 섞어 양념을 만들어 줍니다.
그리고 준비한 어묵과 쪽파를 넣고 살살 버무려 줍니다.

등록일 : 2018-04-13 수정일 : 2018-04-1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배고픈엄마

http://0807twins.blog.me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