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45
main thumb
바겨사

새콤하게 먹는 오징어초무침

골뱅이무침이 먹고 싶었던 나... 요즘 골뱅이 통조림 가격이 사악하더라고요. 작은 건 양에 차지도 않고 해서 오징어를 데쳐서 넣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오징어초무침을 만들어봤어요. 골뱅이무침이랑은 다른 맛이지만 그래도 내가 잘 먹었다지요. 그럼 된걸로~
2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물오징어
  • 오이
  • 당근
  • 깻잎
  • 양배추
  • 적양배추
  • 고춧가루
  • 올리고당
  • 간장
  • 식초
  • 들기름
  • 다진마늘
  • 통깨
  • 검은깨
  • 소면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야채는 냉장고 파먹기 수준으로 준비했어요. 양배추가 조금밖에 안 남아서 적양배추까지 동원했어요. 오이, 당근, 깻잎도 썰어서 푸짐하게 넣을 생각이랍니다. 야채 가득한 오징어초무침이 되겠습니다.
넓은 볼에 준비한 야채들을 잘 섞어주세요. 양념이 들어가면 뭉쳐지니 미리 풀어놓으면 좋겠죠?
오징어는 껍질을 벗겨서 준비했어요. 그리고 칼날이 하나 부러진 채칼... 하나 장만해야 하는데 잘 쓰는 게 아니라서 그런지 안 사게 되네요. ^^;; 안쪽에 칼집을 마구 내줬어요.
오징어는 데쳐줘야겠죠. 데친 후에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줍니다. 썰어서 모아놓았던 기억은 있는데 사진은 안 찍었나 봐요
고춧가루 3, 올리고당 3, 간장 3, 식초 2, 들기름 1, 다진 마늘 0.5를 넣었어요.
이건 야채들의 양에 따라서 비율을 조절하세요. 전 야채가 많았습니다. 오징어초무침이라서 식초를 2 큰술을 넣었어요.
양념을 골고루 버무려줍니다. 입맛에 맞는지 간도 보시고 모자란 간은 채우시고요.
통깨 뿌리고 마무리~ 새콤하게 먹는 오징어초무침이 되었어요.
소면도 조금 살아서 옆에 놓았어요. 먹다 보니 소면이 모자랐어요. ^^ 소면은 삶아서 그냥 옆에 올리면 맛이 없어요. 전 간장이랑 들기름으로 살짝 양념을 했어요.

등록일 : 2018-03-07 수정일 : 2018-03-0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바겨사

바겨사 블로그 운영중입니다. http://blog.naver.com/pmj9475

요리 후기 1

2019-01-05 12:11:46

어머니생신상에 잘올렸습니다 저는 조금더새콤하길원했는데 요알못이라 망칠까 다른양념을 추가못하겠더라고요ㅋ 그래두 잘해서 먹었네요^^ 

댓글 5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