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918
main thumb
강철새잎

#냉장고를부탁해 이국주의 부추깻잎전만들기 #부추와 깻잎을 듬뿍 넣고 해물도 넣고 부쳐내어서 막걸리안주는 끝판왕!!

부추도 많이 넣고 깻잎도 많이 넣고 부침가루는 조금 넣어 주고 오징어나 새우 등의 해물을 넣어서 초록색의 향긋한 부추깻잎전입니다.
4인분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부추 1단
  • 깻잎 2봉지
  • 해물믹스 1컵
  • 홍고추 1/2개
  • 부침가루 1컵
  • 소금 1작은술
  • 참기름 2큰술
    [양념간장]
  • 홍고추 1/2개
  • 청양고추 1/2개
  • 다진파 1작은술
  • 다진마늘 1작은술
  • 진간장 2큰술
  • 식초 2큰술
  • 설탕/꿀 1작은술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부추는 보통 1묶음으로 팔지요. 그 묶음 하나를 통째로 사용했어요. 아. 김치용으로 대용량으로 묶어져 있는 것이라면 1/2로 나눠서 사용하세요. 깻잎도 1봉지에 한 20장 정도 들어가져 있는데 2봉지 사용하였습니다. 모두 손질한 후에 깨끗이 씻어 주고는 물기를 빼 줍니다.
깻잎은 반으로 썰어 준 후에 채썰어 줍니다. 얇지 않게 투박하게 그냥 듬성듬성 썰어 주세요.
부추도 깻잎의 길이에 맞춰서 썰어 줍니다.
일단 부추와 깻잎, 그리고 위에 올려질 홍고추를 준비해 놓았어요. 냉동해물은 찬물에 해동을 시킨 후에 물기를 빼주시면 끝!!
먼저 소금간을 해 줍니다. 양념간장에 찍어 먹어도 기본적인 간은 되어 있어야 하니까요.
해동해 놓은 냉동해물도 넣어 줍니다. 그리고 참기름 한두퀴 둘러 주세요~~ 고소한 향이 나면서 더욱 맛있는 부추깻잎전이 되지요. 내용물 실하게 많지요. 이것이 냉장고를 부탁해 이국주스타일의 부추깻잎전!!! 이거 보고 우와 진짜 맛있겠다라고 생각했죠.
그리고 부침가루 1컵을 넣어 주고 물도 넣어서 잘 섞어 줍니다. 서로서로 재료들이 엉겨 붙을 수 있을 정도의 반죽이면 됩니다. 물은 조금씩 넣어 가면서 농도를 맞춰 주세요.
부침가루도 넣고 물도 넣어서 잘 섞어 준 반죽입니다. 거의 푸른색이죠. 깻잎과 부추가 서로 엉기면서 부침가루는 접착제의 역할만을 할 뿐이지요.
달궈진 팬에 기름을 두르고는 먹기 좋게 부추깻잎전을 부쳐 줍니다. 크게 한판으로 부쳐도 되지만 어차피 먹기 위해서는 잘라야 하기 때문에 저는 늘상 먹기 좋게 요런 크기로 부쳐 줍니다. 위에 홍고추를 살짝 가운데에 올려 주시고요.
노릇노릇하게 부쳐졌다면 바로 뒤집어서 나머지 한면도 노릇노릇하게 부쳐 주세요.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부쳐졌다면 완성입니다. 전은 역시 바로 부쳐서 먹어야 제맛이예요.
냉장고를 부탁해 이국주의 부추깻잎전 완성입니다. 양념간장도 준비해서 찍어 드시면 좋겠죠. 양념간장에는 홍고추, 청양고추, 다진마늘, 다진파, 진간장, 식초, 설탕이 들어가는데 다 필요없고 그냥 진간장에 식초, 고춧가루 조금만 넣으셔도 됩니다.

등록일 : 2017-12-14 수정일 : 2017-12-1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강철새잎

집밥이 최고!!! 투박하지만 마음을 담은 집밥~~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