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958
main thumb
강철새잎

#집밥백선생 액젓을 이용한 소고기야채말이만들기

액젓으로 간을 한 감칠맛나는 소고기야채말이!! 건강해지는 맛!! 그리고 고기육수로 끓이는 일석이조의 된장찌개까지 만들 수 있어요!!
2인분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소불고기감 600g
  • 팽이버섯 1개
  • 오이 1/2개
  • 당근 1/3개
  • 시금치 1/3단
  • 파프리카 1/2개
  • 숙주 1봉지
  • 양파 1/2개
  • 밀가루 조금
    [된장찌개재료]
  • 팽이버섯 1개
  • 두부 1/2모
  • 시금치 2/3단
  • 된장 2큰술
  • 다진마늘 1큰술
  • 다진파 1큰술
    [양념재료]
  • 액젓 2큰술
  • 설탕 1작은술
  • 참기름 1바퀴
  • 후추 1작은술
  • 맛술 1작은술
  • 생강가루 조금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소고기말이에 들어가는 각종 채소들을 준비합니다. 저는 당근, 양파, 시금치, 오이, 파프리카, 그리고 숙주를 준비해 주었고요. 여기에 생강가루와 후추 살짝 뿌려 줍니다.
된장찌개에 넣어서 먹을 팽이버섯의 양이 많아서 나눠서 여기에도 넣어 주었어요. 그리고 액젓, 설탕, 참기름, 맛술을 넣어서 잘 섞어 주세요.
소고기말이찜이기 때문에 고기육수가 아래로 떨어지겠죠!! 거기에 바로 된장찌개를 끓이는 것이지요. 그래서 준비한 된장찌개 재료들입니다. 시금치, 팽이버섯, 그리고 두부만 준비했어요. 뭐 더 넣고 싶으시면 양파나 호박도 좋겠지요.
소고기말이를 잘 말게 하기 위해서 접착체로 밀가루나 전분가루를 준비합니다. 저는 밀가루를 준비했어요.
소고기 불고기감으로 준비했습니다. 불고기감이라서 얇지요. 그래야 잘 말릴 수 있기 때문이죠. 아니면 차돌박이도 좋습니다.
소고기말이 속에 들어갈 액젓으로 무친 채소들이 준비되었습니다. 이제 말아 주기만 하면 되지요.
양념한 채소들을 소고기 위에 올려 줍니다. 적당량을 올려 주세요. 너무 두꺼우면 말릴 수 없기 때문에요. 한 1/3 분량으로 양념한 채소들을 넣어 주시면 될 것 같아요.
접착제 역할을 하는 밀가루를 소고기 끝에 발라 주시고요.
돌돌 말아 줍니다. 밀가루 때문에 착착 감기면서 흐트러지지 않게 잘 말릴 수 있어요. 나중에 찌더라도 전혀 모양이 흐트러지지 않죠!!!
소고기야채말이를 다 말았습니다. 이제 찜통에 물을 부어 주고는 팔팔 끓여 줍니다.
팔팔 물이 끓어 오르면 위에 소고기야채말이를 하나씩 켜켜히 올려 주세요. 그리고는 뚜껑을 닫고 쪄 줍니다. 그럼 기름은 쏘옥 빠지고 담백하면서도 아삭한 건강한 소고기야채말이찜이 완성되는 것이죠. 찜통 아래에는 고깃국물이 남아 있고요.
즉석에서 해 먹는 것이 좋기 때문에 가스버너를 놓고는 된장찌개 재료들을 준비합니다.
그리고 쪄주세요. 그럼 고기들이 회색빛으로 변하면서 쪄지기 시작합니다. 고기에 앏기 때문에 금방 익었요. 그리고 내용물은 모두 채소라서 충분히 고기가 익을때에는 채소들도 익게 되겠죠. 이렇게 채소까지 익으면서 채즙까지 아래로 떨어지게 되지요. 그럼 아래 국물은 진국의 국물이 되겠죠. 그 국물에 바로 된장찌개를 끓이는 방식이지요~~~~~
찜이기 때문에 채소들이 살아 있네요. 고기는 회색빛을 완전히 띠면서 익었습니다. 그럼 하나하나씩 골라서 접시에 담아 주세요.
소고기야채말이찜은 모두 접시에 올려 주시고요. 찍어 먹는 소스는 맛간장에 겨자와 레몬즙을 살짝 뿌려 준 간장소스를 만들어 주었고요. 그리고 초고추장을 준비했습니다. 소스는 원하는 소스를 선택해서 찍어서 드시면 되지요. 칠리소스도 좋고요. 아니면 그냥 초간장도 좋고 와사비간장도 좋겠지요.
이제부터는 된장찌개를 끓이면 됩니다. 아래 진하게 우러나온 국물에 팽이버섯, 시금치, 두부, 그리고 된장을 풀어서 주시고요. 잡내를 잡기 위해서 다진마늘 조금 넣고 팔팔 끓여 주면 소고기야채말이찜과 함께 먹는 된장찌개가 금방 뚝딱 만들어지지요~~

등록일 : 2017-05-17 수정일 : 2017-05-17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강철새잎

집밥이 최고!!! 투박하지만 마음을 담은 집밥~~

댓글 1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