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37
main thumb
강철새잎

#봄철 입맛돋구는 도토리묵무침만들기 #각종 채소와 함께 고소하고 말캉말캉한 도토리묵 넣고 무침 도토리묵무침!!

향긋한 달래간장으로 무쳐낸 도토리묵무침!! 담백하면서도 쌉싸름한 도토리묵의 맛도 좋고 각종 채소들과 함께 먹는 신선한 맛의 묵무침이예요 ^^
4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도토리묵 1접시
  • 오이 1/2개
  • 당근 1/4개
  • 양파 1/3개
  • 상추 5장
  • 달래 조금
  • 고춧가루 1큰술
  • 진간장 2큰술
  • 식초 1큰술
  • 매실액 1큰술
  • 다진마늘 1작은술
  • 다진파 1작은술
  • 참기름 약간
  • 통깨 약간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당근은 채를 썰어서 준비합니다.
양파도 역시 채를 썰어서 잠시 매운맛을 없애기 위해서 찬물에 담궈 놓아 줍니다.
아삭아삭한 식감의 오이가 빠지면 무침에 허전하겠죠. 오이도 역시나 채를 썰어야 하는데 오이가 좋아서 채보다는 좀더 길쭉한 반달모양으로 썰어 주었어요.
이제 무칠 장을 만들어 줍니다. 간장, 다진마늘, 다진파, 거기에 매콤한 맛을 위해서 홍고추도 조금 넣어 주고요. 달래도 다져서 넣어 주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약간의 달콤함과 매콤함 그리고 새콤함을 위해서 식초, 설탕, 고춧가루를 넣어 주고는 참기름과 통깨로 마무리해서 잘 섞어주시면 도토리묵무침의 양념이 완성되지요.
잘 섞어 준 다음에는 냉장고에서 잠시 숙성 단계를 거치시면 더욱 맛있습니다. 차갑게 해서 무쳐내는 것도 좋지요.
도토리묵을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줍니다. 너무 얇게 썰면 금방 부셔지기 때문에 두껍게 써시는 것이 좋아요.
썬 도토리묵에 상추를 손으로 툭툭 찢어서는 넣어 줍니다.
거기에 썰어놓았던 채소들 모두 넣어 주시고요. 양념소스를 넣고 무쳐낼 수도 있지만 그렇게 되면 묵이 부셔질 수 있어서 일단 먼저 채소와 도토리묵만 잘 섞어 줍니다.
완성접시에 담아서 수북하게 담아 놓습니다. 마지막에 양념소스를 부어 주는 것이 포인트이지요~~~~~~~ 즉석에서 섞어서 먹는 스타일이요!!!
양념소스를 뿌려주고는 통깨 솔솔 뿌려서 완성한 상큼하고 고소하고 몰캉몰캉한 식감이 좋은 도토리묵무침이 완성되었습니다.

등록일 : 2017-04-24 수정일 : 2017-04-24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강철새잎

집밥이 최고!!! 투박하지만 마음을 담은 집밥~~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