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4
main thumb
미_냥

삼계파스탕

든든한 보양식 삼계탕을 남녀노소국적 불문하고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스푼파스타! 인삼과 찰떡궁합인 닭, 대파, 우유로 만든 뭉근한 스프에 숏파스타를 넣어 끓여 먹기도 편하고 속도 편하답니다! 게다가 설거지 걱정없는 원팟레시피^-^
1인분 15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인삼 1뿌리
  • 닭안심(가슴살로 대체가능) 100g
  • 숏파스타 120g
  • 우유 200mL
  • 대파 1뿌리
    [양념]
  • 소금 약간
  • 후춧가루 약간
  • 치킨스톡(선택) 1/2큰술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재료를 빠짐없이 준비합니다.

치킨뼈육수의 풍미를 더해주는 치킨스톡은
선택사항입니다! 숏파스타는 어떤 종류든
상관없고 파스타가 싫으신 분은 스프를
완성하고 삶은 소면 등과 함께 먹어도 손색 없습니다

인삼과 파는 깨끗이 씻고, 파는 어슷 썰고 닭안심은
한입크기로 썬 다음 소금 1작은술을 뿌려둡니다.
열이 오른 냄비에 오일 한 큰술을 두르고
손질한 파와 닭을 넣고 중불로 노릇하게 볶습니다.

중불

마늘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마늘 2-3쪽 정도를
다져 이때 함께 넣고 볶아주세요.

찬물 400mL와 인삼, 치킨스톡(선택)을 넣고
한번 끓어 오르도록 센불에 둡니다.

센불

소금으로 국물의 간을 맞춘 다음 분량의
숏파스타면을 넣고 5분간 센불로 끓입니다.

센불

이에 우유를 넣고 한번 끓어오르면
약불로 줄입니다.

센불>약불

면이 원하는 식감이 나도록 익을 때 까지
3-5분간 약불에서 뭉근하게 끓인 후
인삼을 건져내고 기호에 맞게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합니다.

약불

냄비 하나로 휘리릭 만들어
숟가락 하나로 호로록 떠먹는
삼계파스탕을 그릇에 보기좋게
담아내어 완성합니다.
혼밥러들은 남는 재료를 썩혀버릴까봐
요리를 하지 않고는 하죠.. 이렇게
다음 요리에 쓰기 좋게 썰어서 냉동을
해두면 재료손실도 적고 참 편리하답니다!
팁-주의사항
참 편리한 레시피에요! 요리를 못하시는 분들도 혼자 얼마든지 하실 수 있고, 손님에게 내어도 손색없는 보양식이랍니다. 닭안심은 닭가슴살도 오케이! 정-없으면 먹다남은 치킨의 껍데기를 벗겨서 쓰셔도....:-) 마늘을 추가해도 참 좋아요! 우유와 닭이 단백질을 보충해주고 인삼이 허한 기운을 채워주니 추운 겨울에 유독 심하게 덜덜 떠는 열이 부족한 분들에게 딱!인 영양가득 삼계파스탕^-^ 꼭 해서 드셔보세요

등록일 : 2016-12-18 수정일 : 2016-12-1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0
파일첨부
추천 레시피Recommend recipes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