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64
main thumb
강철새잎

#부산오뎅으로 끓이는 오뎅전골 만들기 #우동사리도 넣어서 먹어 주면 끝판왕!!!

다양한 종류의 부산오뎅를 육수에 넣고 즉석에서 팔팔 끓여서 먹는 부산오뎅전골입니다. 나중에 우동사리를 넣어서 먹을 수 있는 전골.
2인분 3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재료]
  • 부산오뎅
  • 목이버섯
  • 표고버섯
  • 쑥갓
  • 멸치다시마육수/천연조미료육수
  • 심미장
  • 청주/맛술
  • 다진마늘
  • 우동사리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먼저 육수부터 만들어 줍니다. 육수는 다시마멸치육수를 끓이시면 되는데요. 저는 천연조미료를 넣고 끓여 주었습니다.
육수가 만들어졌다면 심미장이나 맛간장 또는 진간장을 넣고 간을 맞춰 주신 후에 다진마늘과 파를 넣어 주세요.
그리고 청주나 맛술을 조금 넣어 주세요.
이렇게 하면 오뎅전골의 육수는 기본적으로 간까지 모두 완성입니다.
여러가지 종류별로 있어서 오뎅전골에 넣고 끓이기 좋고요.
오뎅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서 꼬치에 끼워 줍니다. 역시 종류별로 하나씩 꽂아 주면 좋겠죠.
여러가지 종류의 부산오뎅을 꼬치에 모두 꽂았습니다. 이젠 만들어 놓은 오뎅육수에 넣어 주면 끝이지요. 오뎅이 들어가서 끓으면 더욱 진한 오뎅국물이 되지요.
팔팔 끓어오른 오뎅육수에 꼬치에 끼운 오뎅을 넣어 주시고 여기에 표고버섯도 채썰어서 넣고요. 그리고 목이버섯을 불려놓은 것이 있어서 그것도 넣어 주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쑥갓을 올려 주면 오뎅전골 끝!!!! 바로 식탁에서 끓여서 드시면 더욱 뜨끈하고 시원한 국물과 오뎅을 드실 수 있지요.
일단은 오뎅과 버섯, 그리고 쑥갓부터 와사비간장에 찍어 먹고요. 남은 육수에는 우동사리를 넣어서 먹어야겠죠.
와사비간장은 와사비에 간장과 만든 육수를 섞어서 만들어 주시면 금방 만들어 집니다. 간장2:육수1, 그리고 취향에 따라 와사비 양을 조절해서 넣으시면 됩니다.
이제 마지막 코스로다가 우동사리를 국물에 투하해줍니다. 그리고 한번더 끓여 주세요. 쑥갓은 리필해서 더 넣어 주었지요. 꼬치에 끼운 어묵은 이젠 다 빼 주었고요.
팔팔 끓으면서 우동사리는 자연스럽게 풀어 집니다. 처음부터 젓가락으로 풀어지게 하면 뚝뚝 끊어지기 때문에 끓으면서 저어서 풀어서 드시면 됩니다.

등록일 : 2016-07-21 수정일 : 2016-07-21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강철새잎

집밥이 최고!!! 투박하지만 마음을 담은 집밥~~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