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482
main thumb
봄동

무를 넣은 굴밥 만들기

제철 영양이 가득한 굴과 무를 넣고 만들었어요.
1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1컵
  • 1컵
  • 1봉
  • 소금 1꼬집
  • 채 썬 무 1줌
    [양념]
  • 진간장
  • 쪽파
  • 참기름
  • 고춧가루
  • 통깨
  • 미나리(생략가능)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굴은 옅은 소금물에 흔들어 씻은 후
깨끗한 물에 헹궈 체에 받쳐 놓고
(굴 비린내가 걱정이라면 무즙을 뿌리거나
청주를 뿌려 놓으면 한결 괜찮아요)
무는 중간정도 굵기로 채썰어 놓는데요~
결의 반대방향으로 썰면 부서지니까 결 방향대로 써는게 좋아요.
재료가 준비되면 쌀과 물, 무를 넣고 밥을 짓는데요,
무와 굴에서 물이 나올거라서
물의 양은 쌀과 동량으로 맞추고
소금도 한꼬집 정도 넣었어요.
나중에 양념장에 비벼서 먹을거지만 무에 밑간이 되면 더 좋더라고요.
(채 썬 무에 소금을 넣어서 살짝 절여지면
꼭 짜서 밥에 넣어도 좋고요)
밥은 센불에서 끓이다가 끓기 시작하면
굴을 넣은 다음 약불에서 뜸을 들이면 되는데요,
기다리는 동안 양념장도 미리 만들어 놓았어요.
양념장은 쪽파, 간장, 참기름, 통깨, 마늘 등을
넣어서 만드는데요,
매실청을 넣어도 맛있는데 없어서 생략~
미나리가 있어서 이번엔 미나리도 좀 넣었고요,
전체적으로 약간 뻑뻑하다 싶을 정도로 고춧가루를 넣었어요.
이제 다 되었네요~
양념장만 넣고 비벼 먹어도 맛있지만
아침에 먹다 남긴 김이 있길래
잘게 잘라서 넣고 비벼서 호로록~
팁-주의사항
굴을 넣기 전에 무즙을 뿌려두면 비린내가 없어요.
무채는 결방향으로 너무 가늘지 않게 썰어야 부서지지 않아요.
무 대신 콩나물을 넣어도 맛있어요~

등록일 : 2015-12-09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요리 후기 2

Misook Kwark 2016-01-24 09:55:59

아주 맛나게 해서 먹었습니다. 다음에는 양념장을 레시피대로 제대로 해서 먹어야겠습니다~^^ 

똥강아지mom 2016-11-12 13:41:18

이제 굴 철이라서 처음 해봤는데.. 냠 냠 맛있게 먹었습니다~^^ 

댓글 0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