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325
main thumb
피에스타

소풍도시락★어린이집소풍도시락

어제는 겨울바람이 휘몰아치더니 오늘은 다시금

햇살에 가을분위기 물씬!!!

하지만 아직 바람이 쌀쌀하고 기온차가 심하니 감기 조심하셔야

되겠어요~~~

저는 오늘아침 아이 어린이집소풍도시락을 싼다고 조금바빴답니다.


 

 소풍도시락

오이,당근,양파,호박,햄,달걀,베이컨

 

집나간 당근도 다시 들여오고 해서

채소는 모두 넣어보기로했어요.

이번엔 조금더잘게 잘라서 아이가 잘 모르고 먹게 하려구요.^^

호박,버섯을 싫어하는 녀석이라 말이죠. ㅠ.ㅠ


 

주먹밥을 싸기위해서

채소는 작게 잘라주었답니다.


 

팬에 포도씨유를 둘러서 먼저 햄을 볶아주세요.

햄은 노릇노릇 볶아야 맛나더라구요.


 

그런다음 당근,호박,양파순으로 볶다가

마지막에 오이를 넣어서 볶았어요.

이때 소금간을 조금해주었답니다.


 

볶음밥은 밥이 고슬고슬해야지 맛나지만

주먹밥으로 쌀거라 밥이 고슬거리면 나중에 풀어져서 먹기가 힘들어요.

그래서 밥을 조금 질게 해주었어요.

그래야 나중에 모양이 잘만들어져요~


 

소금간 해가면서 볶음밥을 만들어주었어요.

그냥먹어도 맛나겠죠? ^^


 

깨소금과 약간의 참기름을 두른채

다시한번 뒤적인후

손으로 작게 동글동글 한입크기로 만들어주었답니다.


 

요런건 아이와 함께해도되지만

소풍도시락 쌀때는 정신이 없기에

혼자 후다닥~~~

싸다가 아이에게 맛테스트(?)도 좀 받고 말이죠. ㅋ


 

동글동글 모양을 만들어서 일단 준비를 했는데요.

나중에 베이컨으로 돌돌 말꺼는 원기둥모양으로 만들어주었어요.


 

그리고 달걀을 흰자와 노른자로 구분해서

알끈이 없도록 풀어주세요.

주먹밥만 넣으면 조금 심심해서

아이가 좋아하도록 모양을 만들어주기로했어요~~~


 

노른자에도 돌돌 말아 노란 주먹밥을 만들고

흰자도 돌돌말아 주먹밥을 하얗게 만들었어요.

그런후 노른자를 해바라기 모양으로 내어서

조금색다르게도 해보았어요.

해바라기 모양내는법은  http://blog.naver.com/redlily76/60201653440

해바라기 볶음밥 리뷰를 참조하시면 되어요.


 

그리고 베이컨을 도르르~~말아서 구워주었는데요.

베이컨이 익으면서 떨어지기도 하기에

계란 노른자를 끝부분에 살짝 묻혀서 구우니 떨어지지 않고

딱!! 달라붙더라구요. ㅎ


 

요렇게 한접시가 완성되었는데요.

베이컨에도 돌돌~~ 해바라기 모양으로도 돌돌~~넘 이쁘죠?

그리고 맨끝에 라이스페이퍼튀김도 해보았는데요.

라이스페이퍼에 주먹밥을 한번 말아서 구워보았어요.

요것도 바삭하니 색다른맛이더라구요~~~


 

 

과일도 조금 담아 아이의 소풍도시락을 완성해보았어요~~


 

 

많은 양을 먹지 않는 아이들이라

하나씩 다른맛으로 넣어서 한번싸보았어요~~~


 

주니는 베이컨주먹밥을 꽤 잘먹더라구요.

이번엔 힘들어서 선생님 도시락은 패쑤~~~






 

과일은 키위와 복숭아 그리고

귤을 넣어서 한번 싸보았어요.

주니가 수박 넣어달래는데 여름에만 수박나온다고 거짓말하고는

지금은 귤먹는 계절이라고

딱!! 잘라서 말했죠.ㅋㅋㅋ

울집에서 수박은 저만 좋아했는데..이제 경쟁자가 생겨서

수박먹을때 둘이 싸워서 먹었던 여름추억이... ^^ㅋ


 

 

나름 골라먹는 재미가 있는 소풍도시락이라

마구마구 외쳐보며!!!ㅋㅋ

사실 김밥도 싸기도 은근 귀찮고

아이가 김밥을 그닥 좋아하지않는편이라

항상 소풍도시락 쌀때만 되면 고민을 하게되네요.




 

그런데 참...우울한건

이렇게 도시락 싸서 아이어린이집 가는데 문자온걸 봤어요.

'강풍이 불어서 아이들 건강이 우려되어 소풍이 연기된다고....'

담주 도시락 또싸야해요.

으앙~~~


 

 

여튼 싼 도시락은

친구들과 점심때 나눠먹으라고

싸줬어요~~~




남은 주먹밥 하나씩 먹으면서

저도 TV드라마 보며

오후를 즐기고있답니다.

햇살도 따스한데...바람불어도..그냥 소풍가시지..

담주 어떻게 도시락을 또싸죠?

같은 도시락 싸지도 못하고..또 고민에 빠져봅니다.



요렇게 이쁘게 도시락싸서

가을을 즐길 준비 되셨나요?

가끔은 천국김밥이 아닌 엄마손으로 2%부족해도

맛나게 싼 도시락으로

나들이 가서 돗자리깔고 먹는 도시락이 참 맛나요.

10월의 가을날..

이웃님들도 행복하게 보내세요.

등록일 : 2013-10-21 수정일 : 2013-10-21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피에스타

가족을 생각하며 요리하는 소소한 행복~

댓글 3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