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139
main thumb
하나미

초기이유식-쌀미음

드디어....꼬꼬마 민석이가 이유식을 시작했습니다.

민수대장보다 사연이 많은 민석대장....

벌써 이유식을 시작합니다....^^*

건강하게 잘 지내주니 너무 고마울 따름입니다.

 

민수대장 이유식 끝난지가 엊그제 같은데

다시 시작이네요...^^*

연년생이라 쉼없이 바로 시작입니당....

 

모유수유의 경우 6개월부터~

분유수유의 경우 4개월부터 이유식을 권장한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모유나 분유만으로는 영양소가 부족하기 때문에

이유식을 통해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해 주어야 한다니...

수유방법에 따라 이유식을 시작하시면 됩니다.~~~

특히,6개월이후 부터 만3세까지는 철분이 부족할 수 있기 때문에

매일매일 소고기/고기를 먹어야 한다고 합니다.

(돼지고기는 15개월 이후~)

 꼬마대장은 이제 시작이니....

고기를 먹으려면 부지런히 go! go!.....

180일 되는 날 소고기가 들어가야 하는데

꼬마대장은 좀 늦은 관계로 10월 시작하면서는

바로 소고기가 투입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초기 이유식은 하루에 1번, 오전 10시쯤 수유하기 직전, 

20~30분 전에 하시면 됩니다.

팅을 보면 10시가 기분           좋은 시간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유식초기에             는 쌀미음

 

자!!

갈길이 아주 멉니다...

쌀미음 빨리 들어 가야겠습니다.!!

 

 

 

* 재료 *

 

쌀15g(밥숟가락 1스푼정도),물200ml(종이컵 1컵정도)

 

* 조리시간 *

 

15분정도 소요(쌀 불리는시간 제외)

 

 

 

 

쌀은 15g/어른 밥숟가락으로 1스푼 듬뿍정도 되는 양입니다.

민수대장때는 쌀도 민수대장 쌀을 따로 구매했었는데....

꼬마대장에겐 미안한 얘기지만,

꼬마대장은 그냥 일반쌀로 시작을 했네요.......^^

엄청 미안한 마음에 마트에서 주문을 해야 할것 같습니다....~~~

 

 

불린 쌀은 믹서에 최대한 곱게 갈아줍니다.

오래 불릴수록 잘불어서 죽끓이기 쉽다는데,

성격급한 저는 한 20분정도 불리고 바로 갈았습니다.

(완성하고 나니 덩어리가 있고 미음이 아니라 그냥 죽 정도가

되서 난감했답니다.- 꼭 충분히 불려주셔야 합니다.!!!)

 

 

불린 쌀과 분량의 물을 넣고 센불에서 끓인후

약한불로 7분~10분정도 저어가며 끓여 주시면 됩니다.

(쌀이 푹 퍼질 정도가 되면 완성입니다.)

 

 

 

제대로 불리지 않은 쌀 덕분(?)에

믹서에 잘 갈리지 않았네용~~

오늘은 퇴근하자 마자 쌀부터 불려야겠습니다.....ㅋㅋㅋ^^*

(물을 조금만 더 붓고 2분정도 더 끓였답니다.-얼마 되지 않았는데

벌써 까먹었나 봅니다....ㅠㅠ)

 

고운체에 걸러주시면 완성입니다.

 

 

살짝 더 묽게 되어야 하는데....

너무 죽처럼 되버렸습니다.~~~

 

정확히 오늘이 이틀째인데

어제 오늘 너무 죽처럼 만들어 준 것같아

변비에 걸릴까봐 살짝 걱정이 되긴 합니다.

이틀째인 오늘까지 변을 보는 횟수는 여러번이지만

한번 본 양보다도 적어 .....

일단 내일까지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시원~하게 변을 보기 바라며....

식단표를 한번 짜 봤습니다.^^*

 

많이 보셨던 이유식식단이시죠???

거의 모든 초기이유식 식단이 요럴꺼예요...~~~

별거 아닌것 같아도...

이런 식단표가 되어 있지 않으면

어떤 재료를 며칠동안 먹었고,어떤 재료들에

알레르기가 있는지를 확인하기가 힘들 수 있습니다.

민수대장때는 노트에 메모를 해뒀는데...

꼬마대장때는 블로그에 포스팅을 하니

따로 메모를 할 필요는 없을 것 같습니다...^^*

 

 

 

 

http://blog.naver.com/hanami75/110147689825

 

(많이들 방문해 주세요..)

 

등록일 : 2013-03-25 수정일 : 2013-03-2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4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