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202
main thumb
노란장미

여름철 맛난 점심~ 호박잎쌈- 딸에게#

노란장미

더위를 얼마나 타는지~ 선풍기를 끼고사네요~

방으로 부억으로 선풍기 끌고 다녀요~

혼자 있으면서 에어컨 킬 수 없잖아요~ㅎㅎ

더위에 지쳐서 살짝? 입맛이 떨어지네요~ㅎㅎ

요럴 땐~ 그저 쌈만한게 없다지요~

오늘은 호박을 데쳐서 강된장을 넣어서 싸먹었어요~

입맛 돌리는데 그만이네요~

전~ 쌈을 보면 할머니 생각이 난답니다.

쌈 3개만 먹으면 목이메어서 못먹겠다~ 하시던 말씀이 어려선 이해가 안갔는데~

그말을~ 친정 엄마가 나이드시니 똑같이 하시네요~ㅎㅎ

나이드시면 ~ 여러가지 기능들이 다 떨어지는 거 같아요~

저도 머지않아~ 이말을 하겠지요???

호박잎쌈

한여름에 입맛 살려주는 ~ 호박잎쌈

싸먹는 즐거움이 듬뿍~ 호박잎쌈

 

 

 만들기

호박잎 한묶음(300g정도), 강된장, 고추장, 매실장아찌, 감자밥

강된장 : 된장2T, 고추장1t, 감자 1/2개, 양파1/2개, 쌀뜨물1.5컵, 손질한 중멸치 5개,돼지고기 30g,

호박조금,두부조금, 파1/2대, 청양고추2개,


 

청계산에 맛난거 먹으러 갔다가 오는길에~

직접 농사지어서 파는 호박잎을 2000원 주고 샀답니다.

같이간 지인이 사주었어요~ㅎㅎ

어쩜~ 노란 비닐끈으로 이쁘게 다발을 만들어 묶어 놓으셨는지~ 이뻐요~

평창가느라 냉장고에서 3일지난 상태랍니다.



 

호박잎

호박은 정말로 버릴게 하나도 없네요~

호박,호박꽃,호박씨...

섬유소,비타민이 풍부하고 열량이 낮아 다이어트식품으로 좋답니다.

  또 체내의 산화물질을 없애주며, 항암 작용의 효과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호박잎에는 비타민이 풍부한 반면 단백질이 부족하므로 된장과 함께 먹는 것이 맛과 영양면에서 모두 좋답니다.

 
 

 

 
 

 

 

 

 



 

호박잎은 줄기를 살짝 꺽어서 질긴부분을 제거한후 깨긋이 씻어 찜기에 색이 파랗게 7분정도 쪄요~

요건~ 아주 연하네요~



 

강된장 재료를 모두 넣고 끓여요~

오늘은 국물을 넉넉하게 했어요~



 

너무 찌면 뭉그러지니~ 적당히 쪄야되요~





 

강된장도 곁들여야 궁합이 잘맞는다지요~



 

고추도 밭에서 딴거 얻어왔구요~

상추도 밭에서 비오기전에 딴거 산 지인에게 조금 얻어왔네요~

더 얻어올껄~ 얼마나 연하던지~ 역시 밭에서 막~ 딴게 맛나네요~ㅎㅎ

 



 

밥은 맛난 감자를 넣고 한 ~ 감자밥




 

감자밥

요거~ 좋아한다지요~ 밥조금 감자한개~아~ 더 먹고픈데 한사람에 하나씩만 찐 걸 후회했다지요~ㅎㅎ


 



 

오늘은 강된장에 해물은 안들어가고 돼지고기를 넣었답니다.

예전엔 찌개에 돼지고기를 안 넣어먹었었는데~

어느날~ 남의 집에서 먹어보니 맛나더라구요~

왜 이리 맛나냐고하니~ 돼지고기를 넣더다고하더라구요~ㅎㅎ

우렁강된장도 맛나지요~

호박잎 펼쳐서 싸먹어요~



 

강된장에 싸먹고~

고추장도 더 넣어서 싸먹고~

매실장아찌도 넣어서 싸먹고~

이쁘게 말아서 싸먹고~

도시락에는 요렇게 이쁘게 싸서 넣어줘도 좋다지요~

보통은 호박잎 뒷면에다가 밥을 싸면 먹을 때 부드럽답니다.

전~ 그냥~ 앞면에 싸서 먹었어요~ㅎㅎ



 

감자도 먹어가며~





점심에 쌈파티를 했네요~



 

밥상에서 옛이야기를 꺼내게 하는 추억의 호박잎쌈

어린시절을 추억해봅니다.




 

더위에 입맛없을 때~ 강추합니다.

호박잎쌈~


 

 

 

 

 

 

  노란장미 오픈캐스트구독하러가기  배너를 클릭하세요

 

 

    

등록일 : 2011-07-08 수정일 : 2011-07-0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3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