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49
main thumb
노란장미

봄~5~6월에 꼭 먹어줘야하는 꽃게탕!!! - 딸에게# /꽃게손질방법

노란장미가 음식중에서 제일좋아하는게 뭐게요?

꽃게랍니다.ㅎㅎ

꽃게라면 아마 자다가도 벌떡 일어나서 먹을 거구요~

아마도~ 누가 뭐사준다고 그럴때~

꽃게~ 이렇게 외칠겁니다~ㅎㅎ

특히 봄~ 5~6월엔 꽃게를 먹어줘야되요~

그게~ 꽃게에대한 예의?

왜? 제일 맛날때니깐...

예전에 엄마는

큰 들통에다가 찜도 잘해주셨구요~

요~ 고추장 찌게도 잘 끓여주셨어요~

아는 분이 서산에서 꽃게 먹고왔다는 글과 맛난 사진을 보고~

그날로~ 꽃게 사러갔다지요~

남편~ 소래로 가자는데~귀차니즘이 발동해서리~

장으로 나가니 ~ 좀 크기가 잘은것만 있네요~

1KG에 25000원주고 사왔다지요~

그냥~ 몽땅~ 냄비에 때려 넣고~ 꽃게탕으로

그자리에서 3식구~

먹으면서 ' 맛나다 '하면서 다~ 먹었답니다.

꽃게탕

알이탱탱~ 꽃게탕

꽃게살이 부드러운~ 꽃게탕

만들기

산꽃게 1Kg ,고추장3T , 파1/2대, 다진마늘1T, 청양고추1개

꽃게

 

껍질에 많이 든 키틴은 체내 지방축적을 방지하고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작용으로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1Kg에 3마리 정도가 좋은데~

오늘은 잘아서 5마리~ 마리는 덤~ 총 6마리

암꽃게 구별법

다 아시겠지만~

혹시 모르는 사람위해 또~ 알려드려요~ 친절한 노란장미

꽃게 배가 사진처럼 둥근게 암놈~

그렇다면 삐죽한 건 숫놈~

까보니~ 알이 있는 암놈 맞지요?

 꽃게손질방법

물론~ 깨끗이 씻어요~

솔로 다리,껍데기 박박 씻어요~

배 쪽 틈을 벌려서 껍질 분리후~

요~ 허파는 띠어내요~

요~ 모래주머니도 띠어내구요~

요렇게~ 깨끗이 손질해요~

허나~ 다 손질 못했다지요~

살아서~ 용을 쓰는 게들을 당해낼 수가 없었답니다.ㅋㅋ

난~ 그렇게 잔인하지 못해서리...

꽃게들을 등을 바닥에 가게 담고~

꽃게안의 맛난게 ~ 고스란히 담겨있으라고~

탕이니 크게 중요하지는 않지만~

습관이 무서운지라~

노란장미네 꽃게탕의 비밀~

고추장 푼 물만 사용한다~

꽃게 자체가 맛나기때문에~

다른 것을 많이 넣어서 맛을 감하지 않는다~

꽃게에 고추장 물을 붓고~끓인다

파와 마늘만 넣어요~

칼칼한 것 좋아하는 딸내미 땜시~

오늘은 청양고추 하나도 넣었다지요~

안넣으면 부드러운 맛~

넣으면 칼칼한 국물 맛~

원하는 대로 하세요~

간을 보시고~ 싱거우면 소금간하세요~

고추장 간~ 꽃게 자체간으로 따로 간을 안해도

조미료 넣은 것 처럼 맛나요~

 

 

맛난~ 꽃게~

 껍데기에는 아스타산틴(astaxanthin)이라는 물질이 있어 단백질과 결합하여 다양한 색을 내는데,

가열하면 결합이 끊어져 본래의 색인 붉은색을 나타내기 때문에 삶으면 껍질이 붉은색을 띠게 된다.

사진만 봐도 침이 뚝뚝!!

 진짜로 맛나요~

알은 왜 이리 맛난지~

살이  살아 있는 꽃게를 끓인거라이라~

결이 쪽쪽 갈라지는게~ 부드러워요~

 입안에 퍼지는 맛난 맛~

요맛에~ 발라먹기 귀찮아도 좋아~

저 아는 분은 꽃게 잘 안 먹어요~

바른 수고에 비해 먹을 게 없다고~

천만에요~ 없어서 못먹지요~ㅎㅎ

딱지속의 알도~ 젓가락으로 구석구석 파서 드세요~

국물부터 한 수저 떠먹고선

음~ 아~ 캬~

우리집 식구들 난리났어요~

오늘은 6마리니~ 2마리씩 나눠 담아줬지요~

자~ 가위들고~ 자르고 입으로~

딸내민~ 청양고추가 들어가 환상이라네요~

청양고추마니아예요~

예전엔 엄마가 집게밥 하나 쏙빼주면~

다리살 빼 먹고 했는데~

요즈음은 만능 부엌조리도구인 가위로 잘라서 먹지요~

지금 한창인 꽃게~

오늘 저녁에 한번 끓여보세요~

 노란장미 오픈캐스트 

  

구독하러가기

 

    

 

 


등록일 : 2010-06-05 수정일 : 2010-06-05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댓글 1
파일첨부
추천 태그Recommend tag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