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81
main thumb
요술쟁이

[나만의요리 - 식탁] 일상적인 반찬들로... 코다리양념조림 & 어묵고추장볶음 & 표고버섯야채볶음



부드럽고 졸깃한 코다리를 무와 감자를 넣어서 같이 조려주고....

한번 삶아서 담백한 어묵을 고추장양념에 볶아주고...

생표고버섯과 야채들로 살짝 볶아서 버섯의 맛을 그대로....

아주 일상적인 반찬들로 차린 우리집 식탁입니다!!!!

코다리 무감자 양념조림

코다리, 무, 감자, 대파, 청양고추

양념(고춧가루, 고추장, 간장, 청주, 다진마늘, 채썬생강, 후춧가루, 설탕)

코다리는 손질하여 깨끗이 씻어서 준비합니다

무와 감자도 껍질을 벗긴후 큼직하게 썰어 줍니다

볼에 양념재료를 넣어서 양념장을 만들어 줍니다

뚝배기에 무와 감자를 넣고 코다리를 올린후 물을 한컵정도 부어 줍니다

만들어둔 양념장을 끼얹어 줍니다

끓으면 어슷썬 대파와 청양고추를 올린후 중불에서 국물을 끼얹어가며 조려 줍니다

코다리는 양념이 잘 배어서 부드러우면서도 아주 맛있어요

사실 이런 조림은 생선보다 무나 감자가 더 맛있잖아요

역시 무는 달큰하면서 아주 촉촉하고, 감자는 포실포실하면서도 양념과 어우러져서 아주 맛있어요

무와 감자를 양념과 같이 으깨어 밥에 슥슥 비벼 먹어도 정말 맛있고,,,,,

이 조림 하나만 있어도 밥 한공기 뚝딱하는 요리 같아요^^

어묵고추장볶음

어묵, 대파, 양파, 고추장, 간장, 다진마늘, 올리고당, 참기름, 검은깨

어묵은 기름도 빼고 부드럽게 하기 위해 끓는 물에 넣엇 한번 데쳐 줍니다

데친 어묵은 찬물에 헹구어 적당한 크기로 썰어 줍니다

후라이팬에 들기름을 두르고 어묵과 다진마늘을 넣고 볶아 줍니다

양파와 대파도 준비하구요

어묵이 볶아지면 양파와 대파도 넣어서 같이 볶아 줍니다

볼에 양념재료를 넣어서 양념장을 만들어 줍니다

양념장을 넣고 약불로 줄인후 잘 섞어가며 볶아 줍니다

좀 더 촉촉하고 부드러운 어묵볶음을 원하시면 물을 조금 넣어서 같이 볶아도 좋아요

마지막에 참기름과 검은깨를 넣어서 섞은후 접시에 담아 냅니다

볶은 어묵인데도 보시기에 촉촉하니 마시 양념에 무친 어묵 같지요^^

어른 아이들 모두가 좋아하는 어묵볶음을... 고추장을 넣어서 볶았는데 정말 맛있네요

요런 반찬은 두고두고 먹기에도 좋고, 도시락 반찬으로도 그만이구요

가격 저렴하고 만들기 간단한 요런 어묵볶음은 언제 먹어도 맛있는것 같아요

생표고버섯야채볶음

생표고버섯, 당근, 대파, 양파, 청양고추, 간장, 들기름, 소금, 후춧가루, 다진마늘

생표고버섯은 기둥을 잘라내고 흐르는 물에 흔들어 씻은후 썰어 줍니다

(이제 봄이여서 부모님댁에 표고버섯이 자라고 있어요... 처음으로 자란 표고버섯은 따서 주시길래 가져 왔지요)

양파, 당근, 대파는 채썰어서 준비하고, 청양고추는 어슷썰어 줍니다

후라이팬에 들기름을 두르고 야채들을 넣고 볶아 줍니다

여기에 다진마늘과 후춧가루를 넣고 같이 볶아 줍니다

어느정도 볶아지면 표고버섯을 넣고 같이 볶다가 양념을 넣고 센불에서 재빨리 볶아 줍니다

(이래야 버섯에서 수분이 빠지지 않고 맛있어요... 너무 오래 볶지 마세요)

마지막에 참기름, 참깨를 넣고 섞은후 접시에 담아 줍니다

야채들은 아삭하면서 맛있고, 표고버섯은 향이 그대로 있어서 같이 먹으면 밥 없이도 다 먹을만큼 담백하니 맛있어요

양념을 많이 하지 않고 이렇게 볶으면 버섯향이 좋아서 자꾸만 먹게 되는것 같아요

몸에 좋은 버섯을 많이 먹으면 당연히 좋다는건 누구나 아는데... 먹기가 쉽진 않은데 이렇게 볶아두면 자주 먹을수 있는것 같아요

퍼가실때는 덧글 남겨는 예의를 지켜 주실거죠?? 여러분은


등록일 : 2010-04-29 수정일 : 2013-02-01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댓글 2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