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9,438
main thumb
맛짱

♬ 반찬되는 안주, 간단한 소시지 야채볶음

일명 쏘야 복음이라 불리는 소세지 야채 볶음~

반찬으로도 어울리고, 딱!! 보면 술이 생각나는 그런 요리지요.

집안 모임에서 딱 한잔하는데.. 어찌 그런지.. 안주가 무지 잘 팔리는 지라..

급행으로.. 있는 야채 쑹덩쑹덩 썰어 놓고 줄줄이 쏘세를 넣어 매콤한 볶음을 만들었어요.



제 생각으론 아마도 술 한잔에 안주가 한 접시가 아닌가 싶습니다. ^^;;

준비에서 접시에 담기까지 십분이 채 안걸리는 쏘야 볶음.. 정말 간단하답니다.

◈ 간단한, 쏘야볶음(소시지 야채볶음) ◈



야채는 냉장고를 열어 보았더니.. 새송이 버섯, 고추, 양파가 있어서 그것을 사용하였습니다.

(고추 2개 반갈라 씨를 배고 3센치 정도로 잘르고, 버섯(2개)과 양파(4분의1개)도 비슷한

크기로 잘라서 준비를 합니다.)

** 야채는 집에 있는 야채.. 어느것을 사용하여도 좋습니다.

브로콜리를 넣으시려면 소금물에 살짝 데쳐서 사용을 하시고.. 그외에 파프리카나 양배추

등은 그냥 볶아서 사용을 하시면 됩니다. **


** 양상치를 사용을 하신다면, 소시지를 볶아서 양념을 하여 양상추를 적당 잘라 접시에

담고.. 소시지 볶음이 식은 후 담아드시면 새로운 맛의 소야볶음 맛이 난답니다. **


소시지는 열세개를 넣었고, 적당하게 그물 칼집을 내었습니다.



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마늘(통마늘을 저며서 쓰면 더 좋습니다.) 을 슬쩍 볶은후에,



준비한 재료를 모두 넣어서 볶다가 후추가루 약간 넣고.. 소시지에 낸 칼집이 벌어지면..



준비한 양념장을 넣어 세지 않은 불에서 볶아 주시면 됩니다.

** 볶음 양념장- 케찹3~4수저, 고추장 3/1수저~2/1수저(or 칠리소스),물엿이나 설탕

- 매운맛이 싫으시거나 아이들가 함게 먹으려면 고추장을 빼거나

조금만 넣으시면 됩니다.

(기호에 따라 고추장대신 두반장을 넣어도 됩니다.)




완성된 쏘야 볶음은 접시에 담아내시고,

(이긍~ 카메라가 흔들려서 향상을 시켯더만.. 눈이 피곤하네요.. 지송합니다. ^^;;)

요기서 주인공인 소시지도 서러울 정도로 새송이 버섯의 씹히는 맛이..

오돌오돌하니 별미랍니다. ^^*


맛있게 드시면 됩니다. ^*^

등록일 : 2009-03-07 수정일 : 2015-07-28

저작자의 사전 동의 없이 이미지 및 문구의 무단 도용 및 복제를 금합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요리 후기 41

Eunseo Park 2018-07-10 10:57:13

땡초랑 파프리카 넣고 고추장은 반스푼 넣고 했는데 맛있네요~~ 감사합니다~~~ 

추성인 2016-12-27 12:17:51

처음 해봤는데, 맛있었어요. 반찬없을 때 자주 해먹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국적여인 2017-01-27 10:38:22

식상한 명절음식에 지친 식구들이 매콤새콤 달달하게 잘먹었어요. 여기에다 단맛을 자두청으로 더 첨가했어요. 없으면 pass~~ㅎㅎ 

댓글 111
파일첨부

최근 본 레시피